메뉴

홍문표 "농협 농민 핑계 정부지원 받아 자기배만 불려"

FTA 등 농업개방화로 농업농촌의 여건이 날이 갈소록 어려워지고 있는 반면 국내 농민을 대표하는 조직결사체인 농협조직은 사업구조 개편 이후에도 여전히 방만한 경영을 일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누리당 홍문표 의원이 농협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으로 농협(중앙회, 은행, 생명, 손해보험사) 임직원(1만8975명 정규직) 수 대비 법인카드를 1.8명당 1개꼴로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농협이 소유하고 있는 법인카드는 총 1만323개로 1개 카드당 4000만원을 사용해 임직원 1명당 기준으로 2178만원의 법인카드를 사용함 셈이다.


농협생명은 직원이 552명에 불과한데도 662개의 법인카드를 사용하고 있었으며 카드사용액도 2012년 대비 84억 증가한데 이어 농협은행 또한 사용액이 전년대비 546억원이나 증가했다.


농협은행은 전체직원(정규직) 가운데 연봉 1억원 이상 직원이 절반이 넘는 8.9%나 돼 4급 차장만 되면 1억원이 넘는 연봉을 챙겨가고 있었으며, 명예퇴직금도 지난해 기준으로 중앙회.은행 평균 1인당 1억6200만원이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농협은행은 지난해 기준으로 임직원 자녀 5453명에게 224억원의 학자금을 지원해 주는가 하면 2004년부터 주 5일제 시행으로 월차, 연차 개념이 없어 졌음에도 불구하고 월차 페지 및 연차가 축소됐다는 핑계로 5급 직원까지만 연간 490억원, 1인당 460만원의 수당을 지급했다.   


농협 임직원들의 개인적인 횡령, 비리로 인해 784억원의 변상판정이 내려진 반면 아직까지도 회수되지 않은 미 회수금액은 절반이 넘는 407억원에 달했으며 농협․축협 부실채권(상호금융여신기준)금액은 지난해말 기준으로 3조8920억원에서 올해 7월말 기준으로 4조3980억원으로 5060억원이나 증가했다.
 

홍문표 의원은“정부가 농협을 농민을 위한 조직으로 만들기 위해 2012년 사업구조개편 차원에서 1조원에 달하는 각종 세금을 면제해주고 4조원 정도의 이자를 대신 내주고 있는 상황인데도 농협은 허리띠를 졸라매기는커녕 자기배만 불리기 위해 급급해 왔다”고 강력히 비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프링글스, 중독적인 매운 맛 '슈퍼핫' 2종 판매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프링글스가 이색적인 매운맛과 중독적인 알싸함이 맛있게 매운 프링글스 슈퍼핫 2종을 출시한다. 프링글스는국내 감자칩 시장에서 매운 맛 제품의 비중이 10%를 차지하고 전년 대비 18.2%가 성장하며 매운 맛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식품 트렌드를 적극 반영해 이번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풍부한 새우 풍미에 마늘의 중독적인 알싸함이 더해진 ‘스파이시 갈릭 새우 맛’과 할라피뇨 특유의 매콤한 향과 치즈의 부드럽고 고소한 맛이 입안 가득 느껴지는 ‘스파이시 할라피뇨 파퍼 맛’이다. 할라피뇨 파퍼란 해외에서 즐겨먹는 안주이자 일종의 고추 튀김으로 할라피뇨 고추의 속을 파낸 후 치즈와 향신료, 다진 고기 등으로 속을 채우고 빵가루를 입혀 튀긴 음식이다. 입안에서 경쾌하게 부서지는 프링글스 특유의 바삭함에 갈릭 새우와 할라피뇨 파퍼의 이색적인 풍미가 조화를 이뤄 멈출 수 없는 매운 맛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패키지 디자인에도 프링글스 캐릭터 미스터 피(Mr. P)의 매워하는 표정을 담아 제품의 맛을 위트 있게 표현했다. 또한 할라피뇨 파퍼와 갈릭 새우 등 재료를 보여주는 이미지를 생생하게 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