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유승우 의원, "마사회도 말산업특구에 관심과 지원 보여라"

URL복사

 

정부에서 국내 말산업을 증진시키기 위해 시행하는 '말산업특구 지정사업'에 한국마사회도 적극 동참할 필요가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5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한국마사회 국정감사에서 유승우 의원(경기 이천)은 “국가에서 말산업을 증진시키기 위해 말산업특구 지정사업을 적극 시행하고 있다"며 “그런데 한국마사회는 참여의무가 없다는 이유로 특별한 관심을 가지지 않고 있어 매우 안타까운 상황이다"고 지적했다.


현재 국내 말산업 규모는 2014년 기준, 3조2094억 원이다. 이중 경마 부분이 2조5675억 원으로 전체의 80% 수준에 이르고 있다. 이에 비해 승마부문과 말관련업은 굉장히 미미해 적극적인 육성 정책이 필요한 것이다.


유 의원은 현명관 마사회장에게 “한 산업을 성장시키기 위해 가장 좋은 방법은 거점을 중심으로 집중적으로 키워내는 것이다. 철강․자동차․반도체 등 우리나라를 이끌어온 산업이 모두 그러했다"며 “경제인 출신인 회장이 가장 잘 알고 있지 않느냐"고 한국마사회의 관심과 지원을 촉구했다.


한편 6월 19일, 농림축산식품부는 용인․화성․이천시를 제3호 말산업특구로 지정하였다. 향후 2년간 정부는 50억원을 지원하여 말산업 인프라 구축, 승마활성화, 전문인력양성 등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파스쿠찌, 여름 시즌 한정 빙수 4종과 브리젤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이탈리아 정통 커피전문점 파스쿠찌가 다가오는 여름을 맞아 빙수 4종과 브리젤라를 출시했다. 이번 신제품은 ‘Find Your Summer (당신의 여름을 파스쿠찌에서 찾아보세요!)’를 주제로 애플망고, 포도, 감귤 등 다양한 여름 제철 과일과 이탈리아 정통 젤라또 원료를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빙수 4종은 △고소한 팥과 인절미 위에 쏠티 젤라또를 듬뿍 올린 ‘젤라또 레드빈’ △애플망고의 새콤달콤함을 느낄 수 있는 ‘애플망고’ △포도의 달콤함과 요거트 젤라또를 함께 느낄 수 있는 ‘젤라또 포도’ △패션, 망고, 감귤과 요거트 젤라또가 조화롭게 섞인 ‘새콤달콤 패션망고 등이다. 이와 함께, 버터 풍미 가득한 브리오슈 빵과 쫀득한 젤라또가 만나 환상적인 조합을 자랑하는 이탈리아 디저트 ‘브리젤라’도 출시했다. 브리젤라에 들어가는 젤라또는 총 7종(티라미수, 아마레나체리, 요거트, 초코크런치, 라떼, 딸기라떼, 망고패션) 중 원하는 맛을 선택할 수 있다. 파스쿠찌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먼저, 1일부터 31일까지 빙수 또는 제조 음료 구매 후 해피포인트 어플리케이션에서 스탬프 5개 적립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