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연자방 '평양냉면' 세균 검출

URL복사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연자방(인천 서구 가좌동 소재)의 '평양냉면'제품에서 세균이 검출돼 유통.판매 금지하고 회수 조치 중이라고 6일 밝혔다.

문제의 제품 유통기한은 2014년 6월 16일까지로 인천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 검사 결과, 세균수 1g 당 100,000 이하임에도 불구하고 이를 초과한 253,000이 검출됐다.

식약처는 시중에 유통 중인 제품을 회수 중에 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업체나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했다.

부적합 제품은 마트, 편의점 등 ‘위해상품 판매차단시스템’을 사용하는 점포에서는 자동 차단되고 있으며 비 가맹점이나 소비자들도 ‘식품안전 파수꾼’ 앱을 이용하면 회수정보를 즉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