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북경찰청, 불량식품 판매 일당 검거...11명 구속

경북지방경찰청(청장 김치원)이 지난 1월16일부터 2월28일까지 불량식품 판매 단속을 벌여 모두 83명을 검거했다고 4일 밝혔다.

경찰은 포획이 금지된 암컷·어린대게 13만5000마리(시가 3억4000만원)를 포획해 유통한 혐의로 선장과 상인이 포함된 일당 49명을 검거해 이 가운데 8명을 구속했다.

또 수족관이나 상자에 암컷·어린대게 1802마리를 보관한 혐의로 6명 중 3명을 구속했다.

아울러 칠곡군 왜관읍의 한 공터에서 고무통에 농업용수와 빙초산을 채운 뒤 비위생적으로 숙성시킨 시가 3억4000만원 어치의 고추ㆍ무ㆍ깻잎 등을 유통한 혐의로 식품업자 1명도 구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밖에 수입 제수용 수산물을 국내산으로 바꿔 판매하거나 축산물유통판매업 신고를 하지 않고 계란을 판매한 상인도 불구속 입건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라이프사이언스, 뉴케어 ‘당플랜 곡물맛’ 출시…당뇨식 라인업 확대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라이프사이언스의 환자용 식품 국내판매 1위 브랜드 '뉴케어'가 당뇨 환자를 위한 프리미엄 균형영양식 ‘당플랜 곡물맛’을 출시했다. 당뇨 환자의 영양케어를 위한 ‘당플랜’은 당뇨병 환자는 물론, 혈당이 높아 당 섭취량을 조절해야 하는 이들을 위해 맞춤 설계된 프리미엄 균형영양식이다. 기존 호두향이 나는 ‘당플랜’ 제품에 인절미향이 가득한 곡물맛을 추가로 선보이며, 당뇨식 시장에서 ‘당플랜’의 독보적인 인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대상라이프사이언스는 올해 4월 ‘당플랜’과 ‘당플랜 프로’ 누적 매출액이 400억원을 돌파하며 당뇨식 시장에서 인기를 입증하자 라인업 추가 확장에 나섰다. 새롭게 출시된 ‘당플랜 곡물맛’은 고소한 인절미 향에 17가지 곡물로 구수한 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혈당 조절에서 가장 중요한 당 함유량이 0%로, 설탕 대신 알룰로오스를 사용해 당 없이도 건강한 단맛을 살려 당뇨 환자들이 먹는 즐거움을 놓치지 않게 도왔다. ‘당플랜’은 3대 영양소와 26가지 비타민∙미네랄을 함유해 균형 잡힌 식이 조절에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고식이섬유 및 저나트륨 설계를 적용했다. FSC 패키지를 도입해 환경 보호 및 지속가능성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