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할랄식품 수출, 2017년까지 12억달러로 늘린다

인증 가공식품에서 전통식품으로 확대...'인증 가이드북' 제작
농식품부 할랄분과 신설, 민관협업 T/F 발족...할랄식품 박람회 개최

정부가 할랄식품을 신성장동력으로 육성, 수출을 현재의 2배 수준인 12억달로 늘린다고 밝혔다.


정부는 19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박근혜 대통령 주재로 정부 및 경제계 인사 1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차 무역투자진흥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중동순방 성과 이행 및 확산방안'을 확정.발표했다.


할랄(Halal)이란 아랍어로 ‘신이 허용한 것’이라는 의미로 이슬람 율법에 따라 무슬림이 먹고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된 식품ㆍ의약품ㆍ화장품 등을 통칭한다.

현재 무슬람 인구는 약 18억명 정도로 2030년에는 약 22억에 달할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무슬림이 먹는 할랄식품 시장은 2012년 기준 1조880억달러 규모로 추정되며 오는 2018년에는 세계 식음료 시장의 17.4%에 달하는 1조6260억달러 규모로 급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올해말까지 할랄식품 수출을 8억달러, 2017년까지 12억 3천만달러로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정부는 우선 국내 업체의 '인증'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


할랄 인증기관은 전 세계 300여개에 달하며 인증 요건도 이슬람법 해석에 따라 제각각이여서 국내 업체가 가장 어려움을 겪는 부분이다.


축산물의 경우 도축장 운영자와 도살자가 모두 무슬림이어야 하거나 도축 전 아랍어 기도를 암송해야 하고 도축 과정은 반드시 한 번의 칼질로 신속히 이뤄지되 모든 피를 제거해야 하는 등 상당히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야 한다.
 

이런 점을 고려해 정부는 할랄 수출 확대를 위한 민·관 협업 추진체계를 구축하고 할랄식품 시장 동향과 수출 유망품목, 인증기준 등을 조사해 '할랄 인증 가이드북'을 제작해 배포할 계획이다. 


또 아랍에미리트(UAE)와의 협력을 통해 한국이슬람교중앙회(KMF)의 할랄인증 전문역량을 키워 UAE 지정 '할랄인증기관'으로 등록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할랄 전용 도축장과 도계장을 지정.운영하는 등 할랄식품 생산·가공 기반을 구축하고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에 할랄식품 전용단지 조성도 추진한다.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에 할랄식품 전용단지에 들어설 기업과 연구소 유치를 위한 설몀회도 연다. 오는 5월 중 싱가폴과 터키 기업 등이 대상이다. 연내 3~4회에 걸쳐 중동 바이어를 초청한 할랄식품 박람회도 개최한다. 서울국제식품대전(5월), 범이슬람 블루슈머 Week(11월), 두바이 K-Food Fair(하반기 미정) 등이다.


현재 가공식품 위주의 할랄식품을 전통식품 등으로 다양화한다. 이를 위해 전통식품으로 할랄인증을 획득하고자 할 시 최대 2000만원까지 등록비용의 90%를 지원하기로 했다.


지난해 기준 한국의 할랄식품 시장 수출액은 약 6억800달러 정도로 담배와 커피 등 가공제품들이 주로 수출돼 왔다. 현재까지 할랄인증을 획득한 국내 식품업체는 CJ제일제당, 농식, 대상FNF, 오리온, 풀무원 등 120여곳에 불과하다.
 

또 할랄식품 기업의 시설현대화 작업 자금으로 올해 총 48억원을 지원키로 했다.
 

올해 상반기 내에는 UAE와 함께 추진하는 '한-UAE 할랄식품 전문가 포럼'을 열고 앞으로 격년 단위로 정례화한다는 계획이다. 2016년까지는 UAE에 aT 지사를 설치, UAE 한국대사관에 농무관을 신설키로 했다.


이미 주무부처인 농림축산식품부 내에는 '할랄식품 수출팀'과 업계와 공동으로 하는 민관협업 T/F를 발족됐다. 한국식품연구원 내에도 할랄식품 사업단이 설치돼 주요 무슬림 국가별 할랄인증 기준을 분석, 할랄식품 개발과 국내 식품기업의 인증을 지원키로 했다. 농식품부 장관이 주재하는 기 민관합동수출개척협의회에도 할랄분과가 새로 만들어진다. 


이주명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전세계 18억 인구가 이 시장의 수요자"라며 "무슬림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종교적 차원의 할랄기준을 충족시켜 통관 등에 대비하고 수출을 확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54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