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제일제면소, 4주년 맞아 고객 행사 진행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면 전문점 제일제면소가 론칭 4주년 맞이 고객 감사 행사를 전국 12개 매장에서 동시 진행한다.

 

제일제면소는 쌀면, 메밀면, 소면, 우동면 등 다양한 면 요리를 선보임과 동시에 기존 면 전문점과 차별화해 계절별로 향토음식을 선보이는 등 지역 유명 면 알리기에도 적극 노력해 지난 4년간 총 260만 명의 고객이 방문했다.

 

제일제면소는 제일(第一)’, ‘최고의 면을 만들겠다는 포부, 그리고 장인정신을 담아 전문적으로 면을 만들어 내는 제면소(製麵所)’를 결합해 2011년 영업을 개시했다.

 

비빔, 잔치, 쟁반, 동치미 등 다양한 면 요리가 주를 이루며 특히 우동면과 칼국수면의 경우 제면사가 매장에서 직접 반죽해 만드는 점이 특징이다.

 

4주년 기념 이벤트로 우선 7일까지 주문 고객이 제일제면소 페이스북좋아요를 누르고 인증하면 스팸 주먹밥을 무료로 증정한다.

 

, 8일에는 회전식 샤브샤브를 4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한다. 회전식 샤브샤브는 회전 푸드레일 위를 돌아가는 30가지 이상의 다양한 메뉴 중 원하는 것을 골라 육수가 담긴 개인용 냄비에 각자 익혀먹는 메뉴다.

 

7일 일산 대화역점에서는 스타 셰프 신효섭이 제안하는 시원한 여름 식탁을 주제로 쿠킹클래스를 진행한다. 신효섭 셰프는 이날 자신만의 노하우를 담은 차가운 면요리 2종과 이열치열 더위 이기는 회전식 샤브샤브를 색다르게 즐기는 법을 선보이며, 여름철 요리법을 알려줄 계획이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여의도 IFC나 판교와 광교 아브뉴프랑 등 대형 몰에서 줄 서 먹는 맛 집으로 첫손에 꼽는 브랜드가 됐다차별화된 면 전문점으로 성장해 궁극적으로 해외 시장에서도 한국의 면 우수성을 선보일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58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 청정원 라이틀리, ‘곤약면’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 청정원의 온라인 전문 브랜드 ‘라이틀리(Lightly)’가 곤약을 주원료로 활용한 ‘곤약면’ 3종을 출시했다. 청정원이 지난 5월 론칭한 ‘라이틀리’는 평소 즐기던 다양한 메뉴를 맛있고 가볍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일상식습관 브랜드다. 새롭게 선보인 제품은 △곤약 물냉면 △곤약 매콤비빔면 △면이 된 곤약 등 3종으로 열량이 비교적 낮으면서 쉽게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 식단관리 식품으로 각광받는 ‘곤약’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신제품은 곤약면 고유의 쫀득한 식감을 극대화하기 위해 납작면 형태로 만들었으며 넓은 면을 적용해 소스가 면에 충분히 배어들도록 했다. 또한, 수용성 식이섬유 소재인 ‘화이바솔-2L’을 첨가해 맛은 물론 영양까지 간편하게 챙길 수 있다. 시원하고 깔끔한 ‘곤약 물냉면’은 ‘면이 된 곤약’과 냉면 육수로 구성돼 있으며, 매콤한 맛이 입맛을 돋우는 ‘곤약 매콤비빔면’에는 ‘면이 된 곤약’과 매콤 비빔소스, 김참깨 후레이크 등이 동봉돼 있다. 열량은 개당 85kcal(곤약 물냉면 기준)로, 삶은 달걀이나 닭가슴살을 곁들이면 든든한 한 끼 식사로 안성맞춤이다. ‘면이 된 곤약’은 파스타나 짜장면, 콩국수 등 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