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마트·롯데마트 경품행사...개인정보만 알려준 꼴?

URL복사

수억원대 경품 빼돌리고 정보 유출한 혐의로 대행업체 대표 5명 구속

대형 할인점인 이마트와 롯데마트가 진행한 보험사 경품행사에서 당첨자 바꿔치기 등으로 수억 원대 경품이 빼돌려지고 고객 정보 489만건이 불법 유출됐다.

 

개인정보범죄 정부합동수사단(단장 이정수 부장검사)20일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경품행사 대행업체 P사 대표 서 모씨(41) 5명을 구속 기소하고 8명을 불구속 기소했다.

 

서씨는 2012부터 1년간 전국 이마트 매장에서 4차례 진행된 보험사 경품행사에서 1등 당첨자를 조작해 가족과 지인에게 경품을 제공한 것만 모두 40여 차례, 44천만 원어치를 빼돌린 혐의다.

 

특히 경품행사를 관리하는 이마트 직원 41살 이 모 씨는 범행을 눈감아주는 대가로 차량 3대를 받았다.

 

뿐만 아니라 서씨는 경품행사 과정에서 고객 정보 467만건을 불법 수집한 뒤 이를 보험사 3곳에 넘기고 72억여 원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경품행사 당첨자 바꿔치기 행태는 롯데마트도 마찬가지였다. 전국 롯데마트 매장에서 보험사 경품행사를 대행한 업체 M사 대표 전 모씨(59·불구속 기소)201211등 경품인 자동차 1대를 빼돌리고 고객 정보 22만건을 불법 수집했다.

 

하지만 합수단은 이마트와 롯데마트 법인에 대해서는 매장을 빌려줬을 뿐 경품행사 조작에 관여하지는 않았다며 무혐의 처분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농협, HMR '참진한 김치찌개·부대찌개' 2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이성희)경제지주가 100% 국산 재료를 사용해 만든 HMR 신제품 '농협 참진한 김치찌개·부대찌개' 2종을 16일 출시하고 전국 농협하나로마트에서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제품 2종은 모든 재료를 국산 농축산물을 사용하고 고형재료 비율을 높여 식감을 살린 프리미엄 HMR 제품으로, HACCP 인증을 받은 시설에서 안전하게 생산된다. 그 중 ‘참진한 김치찌개’는 100% 국산 농산물로 만든 농협김치와 두부, 제주산 돼지고기를 사용해 한국인 입맛에 맞춘 김치찌개 맛을 구현했다. 또한 ‘참진한 부대찌개’는 돼지고기 함량을 높여 식감이 풍성한 목우촌 햄 3종을 넣어 맛의 완성도를 높이고, 한우사골과 돈사골 배합육수를 사용해 감칠맛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농협경제지주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이사는 “이번 신제품은 간편함과 맛, 건강 모두를 챙길 수 있도록 만든 프리미엄 HMR 제품이다”라면서 “앞으로도 식품 트렌드에 맞춘 제품연구와 개발을 바탕으로 우리 농산물 소비 촉진에 앞장서며 믿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농협 참진한 김치찌개·부대찌개’는 지난달 4일부터 2주간 농협 최초로 진행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