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19 히트상품(8)] 오뚜기 '오뚜기 냉동피자'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푸드투데이는 서울과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9세~49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SNS와 온라인을 통해 ‘2019년 식·음료 소비자 선호조사’를 실시해 제과, 주류, 유가공, 건강기능식품 등 각 분야에서 총 25개 제품을 선정했다.




오뚜기 '오뚜기 냉동피자'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저렴한 가격 대비 만족도 높은 '가성비'를 앞세운 오뚜기 냉동피자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품절 사태를 빚을 만큼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오뚜기 냉동피자는 2016년 5월 출시 이후 2017년까지 단일품목 누적매출액 800억 원을 돌파, 국내 피자 프랜차이즈 업계를 위협할 정도로 무서운 성장세를 보였다. 지난해 기준 오뚜기의 냉동피자 시장 점유율은 70%로 압도적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같은 꾸준한 인기 비결은 1인 가구 증가와 혼밥족이 증가 트렌드와 맞물리면서 피자전문점에서만 맛 볼 수 있는 피자를 저렴한 가격, 간편한 조리방법 등을 꼽을 수 있다.


오뚜기는 냉동 원형피자 외에도 '오뚜기 사각피자'와 '떠먹는 컵피자'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냉동피자 라인업을 확장했다. 올해는 저온숙성 도우와 자연치즈를 내세워 리뉴얼에 나섰다. 리뉴얼 출시된 오뚜기 피자의 도우는 20시간 이상 저온에서 숙성해 최상의 볼륨감과 유연성을 갖춰 더욱 쫄깃하고 맛있는 피자의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또 수분을 촉촉하게 품은 생 이스트로 반죽해 더욱 깊고 진한 풍미가 특징이며 신선한 우유로 만든 자연치즈를 블랜딩해 부드럽고 고소한 맛으로 오뚜기 피자 만의 깊은 맛을 탄생시켰다.


오뚜기 관계자는 "국내 시장점유율 1위 오뚜기 피자만의 황금 배합비율로 탄생한 고품질 피자로 냉동피자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서울우유, ‘비요뜨 초코팝, 초코크리스피’ 2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은 토핑 요구르트의 절대강자 ‘비요뜨’에 달콤함을 더해줄 신제품 ‘비요뜨 초코팝’과, ‘초코크리스피’ 2종을 출시했다. 국내 최초 '꺾어 먹는 토핑 요구르트'라는 신 시장을 개척한 서울우유협동조합은 지난 2004년 '비요뜨'를 출시한 이후, 이번 신제품을 비롯해 초코링, 크런치볼, 후루트링, 쿠키앤크림, 오!그래놀라 등 7종 라인업을 확대해가며 시장 내 점유율 1위 자리를 선점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비요뜨 초코팝’은 서울우유 국산원유로 만든 플레인 요구르트와 초코볼에 톡톡 튀는 팝핑효과를 더한 제품으로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욕구와 재미를 자극한다. 플레인 요구르트의 부드러움과 토핑에서 터져 나오는 톡톡한 식감이 일품이며 디카페인 커피분말을 사용해 카페인 섭취에 대한 부담 없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다. ‘비요뜨 초코크리스피’는 고소한 콘플레이크에 화이트, 밀크, 다크 3가지 종류의 초코 코팅을 더해 바삭한 식감을 살렸으며, 특히 건강에 좋은 다크 초콜릿을 50% 함유하고 있어 토핑의 맛을 한층 더 풍부하게 한다. 서울우유협동조합 최현우 발효유브랜드팀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식품의 온라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