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유통

혜리 누른 백종원덕에 CU 도시락 매출 ‘활짝’

출시 한 달 만에 누적 판매량 216만개 돌파...일 평균 판매량도 10만개 넘어

집밥 백선생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백종원을 내세운 도시락이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편의점 CU의 전체 도시락 매출은 지난 달 출시한 백종원 도시락(2) 효과를 누리며 매출이 무려 전년 대비 3배나 뛰었다. 11일부터 약 보름간 판매된 전년 대비 매출신장률은 무려 285%에 달한다.

 

이는 걸스데이 멤버 혜리를 모델로 기용해 재미를 본 세븐일레븐의 기록을 뒤엎는 수치다.

 

혜리 도시락으로 세븐일레븐은 도시락 매출이 전년 대비 90.2% 상승했고, 이달 114일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256.7% 늘었다고 밝힌 바 있다.

 

CU 백종원 도시락은 출시 한 달 만에 누적 판매량 216만개를 돌파하며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출시 초기 7~8만개였던 일평균 판매량은 점점 가속도가 붙으며 1월 들어 처음으로 10만개를 넘어섰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CU 백종원 도시락이 이렇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직접 개발에 참여했다는 것에 기인한다.

 

소비자들의 기대감이 크고 실제 맛을 본 소비자들 역시 맛과 양, 구성, 가격 등에서 높은 만족도를 보이며 재구매율이 높다는 것.

 

CU멤버십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최근 한 달간 백종원 도시락 첫 구매 후 1주일 이내 재구매한 고객의 비율은 약 64%이며, 한판도시락과 매콤불고기 도시락 2종을 동시에 구매한 비율도 약 30% 정도로 높게 나타났다.

 

BGF리테일 김정훈 간편식품팀장은 백종원 도시락의 폭발적인 인기로 인해 도시락이 역대 최다 판매량을 기록하며 전체 도시락 매출을 견인하고 있다“1인 가구 증가 등으로 도시락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올해 편의점 도시락 시장은 2배 이상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CU는 이 같은 인기에 힘입어 오는 21일 백종원 도시락 시리즈 3탄인 'CU 백종원 맛있닭가슴살 정식'을 출시할 계획이다.

 

이 제품은 백종원 씨의 인기 레시피인 '닭조림백반'을 그대로 옮겨온 도시락이다.

 

전체 반찬 중 '닭가슴살 조림'54%를 차지할 정도로 양도 푸짐하다고 CU는 설명했다.

 

업계 관계자는 백종원, 혜리 도시락의 성공으로 편의점 PB상품의 새로운 가능성이 열린 것이라면서 “7000억원대 시장을 형성하고 있는 편의점 도시락 시장의 패권을 차지하기 위해 CU, GS25, 세븐일레븐 등 편의점의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 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관련기사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노화로 생기는 골다공증 예방법
인간은 오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한두 군데씩 문제가 생기기 시작하는 것이 현실이다. 젊었을 때야 무슨 운동을 해도 두려울 것이 없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항상 자신의 몸을 관리하여야 한다. 한번 다치면 오래가고 또한 후유증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의 하나가 골다공증이다. 뼈에 구멍이 많아진다는 의미인데, 이것은 단단한 뼈가 푸석푸석해진다는 의미이다. 이것도 노쇠현상의 하나다. 젊었을 때는 웬만해서 뼈가 부러지지 않지만 나이가 들면 가볍게 넘어진 것이 뼈가 부러지고 평생 일어서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또 한 환자는 젊었을 때 요추의 외상으로 급하게 허리뼈에 나사를 박아서 고정을 하였다. 젊었을 때는 큰 문제가 없었을 텐데 나이가 60이 넘어가자 요추의 나사를 박은 부분이 거의 주저앉아 버린 것이다. 다리의 저리고 아픈 증세를 고생을 하며 잘 낫지도 않고 수술도 하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어르신들은 보통 한번 다치면 약 6개월 이상 고생을 하게 된다. 바로 골다공증으로 인하여 뼈가 부러지는 골절상이다. 젊은이는 넘어져도 뼈는 부러지지 않고 인대의 손상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중년기가 넘어가면 가볍게 넘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