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비맥주, 소비자는 ‘호구’?

URL복사

취소된 사인회 관객 인증 거쳐 100명만 포스터 증정

 

오비맥주(대표 장인수)가 또 다시 소비자를 우롱한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되고 있다.

 

오비맥주는 지난 2일 취소된 이종석, 김우빈의 팬사인회에 실망한 팬들을 위로하기 위해 9일부터 친필 사인 포스터 증정 이벤트를 연다고 밝혔다.

 

이종석·김우빈의 사인은 각각 50장씩 총 100명의 팬들에게 전달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논란의 요지는 사인 포스터 증정 이벤트를 위해 별도로 마련된 사이트에 현장 인증사진을 올리면 추첨을 통해 이종석과 김우빈의 친필 사인을 받을 수 있다는 것과 총 100명이라는 한정적인 숫자다.

 

팬 사인회 당일 수 만명 인파가 몰린 것을 감안한다면 적은 숫자가 아닐 수 없다.

 

, 당시 현장에 있던 인증사진을 올려야만 응모가 가능하다는 점도 소비자들의 원성을 사고 있다.

 

현장에 있던 한 팬은 푸드투데이와의 전화통화에서 현장사진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았다면 찍어뒀을 텐데 팬들을 무마시키기 위해 급하게 포스터를 증정한다고 이벤트를 열고 인증사진을 첨부해서 응모하라는 것 자체가 소비자를 우습게 보는 행위라며 이종석과 김우빈의 팬층이 어리다는 점을 악용하는 오비맥주가 비겁하다고 불만을 터트렸다.



실제로 이종석 팬카페 트위터에는 현장사진을 찍지 못해 응모를 못한다는 팬들의 아쉬움의 글이 여러 개 올라와있다.


한편, 오비맥주는 지난 2일부터 사흘간 진행된 카스 썸머 페스티벌에서 카스의 모델인 이종석과 김우빈은 사인회를 부산서면에서 진행한다고 팬들과 약속했지만 안정상의 문제를 이유로 오비맥주측이 돌연 취소했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당시 팬사인회 개최 소식이 알려지면서 수많은 인파가 부산 서면에 몰렸다면서 안전상의 문제가 염려되어 어쩔 수 없이 취소하게 된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관련기사

38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천호엔케어, 성장기 어린이 위한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천호엔케어(대표 손동일)가 성장기 어린이를 위한 건강식품 ‘하루활력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은 뉴질랜드산 녹용과 국내산 홍삼을 담은 스틱 젤리 형태로 1포 당 300mg의 녹용을 함유했다. 뉴질랜드 정부의 엄격한 관리하에 자란 녹용만을 엄선했으며, 녹용의 끝 부분인 팁, 분골부터 상대, 중대, 하대까지 포함한 녹용 전지를 통째로 담았다. 홍삼 또한 강원인삼협동조합에서 100% 계약수급한 강원도산 6년근 홍삼만을 원료로 사용해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다. 천호엔케어만의 자체 홍삼농축기술인 STT공법으로 6번 추출, 2번 농축 3번 숙성하여 홍삼의 맛과 영양을 살렸다. 이밖에 대보추출농축액, 비타민B군, 자일리톨 등 꼼꼼하게 선택한 22가지 원료를 배합했다. 천호엔케어의 ‘하루활력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은 골드키위맛으로 녹용과 홍삼맛이 익숙하지 않은 어린이들도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말랑말랑한 젤리 스틱으로 출시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간식처럼 즐길 수 있다. 천호엔케어 관계자는 “성장기 어린이들이 맛있고 간편하게 건강관리를 할 수 있도록 출시된 제품”이라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