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충남도, 농산물 가공상품 소비자 평가단 활동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충남도(도지사 김태흠)는 농업기술원이 29일 기술원 교육관에서 소비자 맞춤형 가공상품 개발을 위한 ‘충남 농가형 가공상품 소비자 평가단’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와 소비자 평가단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간담회는 위촉장 수여, 간담, 활동 설명, 예산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 견학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소비자 평가단은 지난 15일까지 모집해 서류심사를 거쳐 최종 30명을 선발했다.

 

다양한 연령대로 구성한 이번 소비자 평가단은 국민 평가단, 관찰(모니터링)단, 홍보단 등 분야별 전문 경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활동한다.

주된 활동은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시제품 반응조사와 농가형 가공상품 소비자 평가 등이며, 농가가 생산하는 가공상품의 개선·보완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이날 참석자들은 소비자 평가단의 역할과 주요 활동 내용을 공유했으며, 농산물종합가공센터 현장을 방문해 시설을 둘러봤다.

 

서동철 도 농업기술원 농촌자원과장은 “소비자가 찾는 농가형 가공상품을 선보이기 위해 소비자 평가단을 운영하게 됐다”라며 “소비자 평가단 활동이 농가 제품 개선에 도움을 주고 상품의 홍보, 인식 확산에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5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