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대형마트, PB상품 공들이더니 정작 위생관리는 '엉망'

URL복사

식약처, CU·세븐일레븐·롯데마트 등 PB제품 적발


최근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 PB상품이 늘고있는 가운데 이들 제품의 품질관리는 엉망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에 적발된 제품은 CU '허니버터 프레첼', 롯데쇼핑 '고구마형과자', 코리아세븐 '땅콩범벅카라멜콘' 등 마트나 편의점 등 상품 진열대에서 쉽게 눈에 띄는 제품들이다. 이들 제품은 유통기한이 표시되지 않은 원료를 사용하거나 부적합 지하수를 사용하다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승희)는 지난 5월 19일부터 6월 11일까지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대형 유통매장에 자체 브랜드(PB) 제품을 제조해 납품하는 41개 식품제조‧가공업체를 기획 감시한 결과, 11개 업체를 적발해 관할 지자체에 행정처분 등을 의뢰했다고 18일 밝혔다.


자체 브랜드(PB, Private Brand) 제품은 백화점, 대형 할인점 등 유통업체가 매장의 특성과 고객의 성향에 맞춰 독자적으로 개발한 브랜드 상품을 말한다.


주요 위반 내용은 ▲유통기한 미표시 제품 원료 사용(1개소)  ▲표시기준 위반(1개소) ▲자가품질검사 미실시(1개소) ▲품목제조 변경 미보고(2개소) ▲부적합 지하수 사용(1개소) 등이다.
 

이중 PB 제품과 관련된 위반 업체는 3개 업체이다.


위반사항은 유통기한 미표시 제품을 원료로 사용, 원료수불부 및 생산‧작업기록  미작성, 부적합 지하수 사용 등이다.



CU PB제품 '허니버터 프레첼'을 생산하는 델토리는 유통기한 미표시 원료를 제품 제조에 사용하다 적발돼 보관중인 제품을 압류 당했다.


롯데쇼핑 PB제품 '통큰우리나라맛밤'을 제조하는 밥뜨래영농조합법인은 원료수불부 및 생산‧작업에 관한 기록 미작성으로 적발됐다.


코리아세븐의(세븐일레븐)의 PB제품 '땅콩범벅카라멜콘'과 롯데쇼핑의 PB제품 '고구마형과자, 참소라형 과자, 발효보리건빵'을 생산하는 청우식품은 부적합 지하수를 사용하다 적발됐다.




한편 인터넷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유통기한이 얼마 남지 않은 제품을 제조한 54개의 식품제조‧가공업체를 점검한 결과 13개 업체를 적발해 관할 지자체에 행정처분 등을 의뢰했다.
 

주요 위반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및 판매 목적 보관(2개소) ▲자가품질검사 미실시(3개소) ▲표시기준 위반(2개소)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2개소) 등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소비자의 관심도가 높은 식품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단속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할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로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2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빙그레 꽃게랑, 오뚜기와 콜라보레이션... 라면으로 재탄생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와 오뚜기가 손을 잡고 새로운 제품을 선보인다. 빙그레의 스낵제품인 꽃게랑은 오뚜기가 라면으로 만들고 오뚜기의 라면제품인 참깨라면은 빙그레가 스낵으로 만들어 내놓는 것이다. 식품업계에서 패션, 생활용품 등 이종업계와의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출시하는 것은 이미 소비자의 이목을 끄는 마케팅 트렌드로 자리잡았다. 하지만 식품업계 내에 동종업계 간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첫 사례다. 이번 콜라보 제품은 양사의 대표 제품이 만난 만큼 각 제품의 개성이 드러날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공을 들였다. 꽃게랑면은 꽃게랑 스낵의 맛을 살릴 수 있도록 기본 분말스프에 외에 비법스프를 추가했다. 또한 꽃게랑 스낵을 상징하는 꽃게모양의 어묵후레이크를 넣어 재미를 더했다. 참깨라면타임은 오뚜기의 참깨라면과 빙그레의 야채타임이 콜라보한 제품이다. 참깨라면 특유의 매콤하고 고소한 맛을 시즈닝했다. 디핑스낵의 원조 격인 야채타임답게 참깨라면타임 전용 디핑소스도 개발했다. 할라피뇨와 케첩, 마요네스를 사용해 만든 할라피뇨 케요네스는 참깨라면타임의 맛을 더욱 살리는 역할을 한다. 디핑소스 역시 오뚜기에서 납품 받아 사용해 콜라보레이션의 의미를 더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