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괴산군, 유기농엑스포 성공적 아이디어 회의 열어

URL복사

유기농엑스포조직위, 목표관람객 효율적 모색 방안 논의



140여일 앞으로 다가온 2015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의 붐 조성을 위한 노력이 한창인 가운데 충북도청 직원들이 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한 본격적인 지원사격에 나섰다.


충북 괴산군(군수 임각수)은 24일 유기농엑스포농원 내(괴산군청 앞) 조직위 회의실에서 도청 각 부서 직능‧사회단체 담당자 등 40여명이 참석하여 ‘목표관람객 달성을 위한 효율적 모색방안’이라는 주제로 브라운백미팅을 개최했다.




이날 참석한 직원들은 먼저 엑스포 행사가 개최될 현장을 둘러봤다. 이후 그간 조직위에서 실행했던 모객방안에 대한 설명을 듣는 것을 시작으로,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간단한 점심식사와 함께 자유로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각 부서별 직능‧사회단체 담당자로 구성된 40여명의 토론단은 2시간여에 걸친 열띤 토론을 통해 ‘도내 주요 관광지와의 연계추진’, ‘구전마케팅을 활용한 관람객 모객’ 등 업무경험을 바탕으로 한 주목할 만한 모객방안들을 내놓았다.

조직위 측에선 제시된 방안에 대한 실전투입 가능성을 면밀히 검토한 후 실행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자유토론을 마친 후 ‘산막이 옛길’ 등 엑스포 연계관광지를 둘러보는 것으로 이날의 브라운백미팅 행사가 모두 마무리됐다.


이날 참석한 한 직원은 “엑스포가 개최될 행사장을 직접 찾아와서 둘러보니 현장감도 느껴지고, 더욱 생동감 넘치는 토론이 가능한 것 같다”며 “우리의 작은 아이디어가, 많은 관람객을 불러 모을 수 있는 단초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또한 행사를 주관한 창조전략담당관실 한필수 담당관은 “이번 107차 브라운백미팅을 계기로 유기농엑스포의 성공개최는 물론 토론문화 개선을 통한 자유로운 직장분위기 조성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2015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는 ‘생태적 삶, 유기농이 시민을 만나다’를 주제로 9월 18일에서 10월 11일까지 24일간 괴산군 괴산읍유기농엑스포 농원에서 개최된다.


관련기사

5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