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체리부로, 3년 연속 글로벌 스탠더드 품질경영 대상 수상

URL복사

체리부로(대표 김인식)가 글로벌 스탠더드 경영대상 품질경영 부문 대상에 선정, 업계 최초로 3년 연속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12회를 맞이한 '글로벌스탠더드 경영대상'은 한국능률협회와 한국능률협회인증원(KMAR)이 주최, 수행 실적이 탁월한 기업과 조직을 선정하는 제도다. 이 상은 품질경영, 녹색경영, 사회책임경영, 지속가능경영, 기술경영 등 분야별로 국제적으로 표준화된 경영 시스템 구축 및 실행을 통해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보여준 기업 및 단체를 선정해 수여한다.


2011년과 작년에 이어 올해 수상으로 3년 연속 품질경영 부문 대상을 차지한 체리부로는 육계계열화 사업을 구축해 원종계 부화부터 사료 공급, 가공, 유통까지 전 사업부문의 통합적인 운영을 통해 닭고기의 품질을 높였다.


특히 닭고기를 냉각하는 과정에서 공기로 냉각하는 에어칠링시스템(Air-Chilling system)을 사용해 타사의 워터칠링시스템 닭고기에 비해 뛰어난 맛과 품질을 확보했으며, 철저한 품질관리 시스템을 적용해 높은 위생과 안전한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시, 등급 닭고기 대중화 등 육계 산업의 선진화를 이끌고 있다.


또한 체리부로는 ▲수직계열화 강화와 지속적 신시장 창출, ▲품질과 원가 부문에서 최적 생산환경 구축, ▲농가 생산성 향상과 수급체계 고도화, ▲조직 역량과 인력 강화 등의 `4대 전략 과제`를 설정해 경영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체리부로 김인식 회장은 “지속적인 경영혁신과 품질 우위를 바탕으로 2016년 매출 1조원과 시장점유율 25%를 확보하겠다"며 "농장과 생산 과정에서 무결점 공정을 이뤄 업계를 선도하는 최고의 식생활 문화기업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5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서울우유, ‘서울우유 민트초코라떼’ 신제품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은 프리미엄 페퍼민트의 은은한 민트향과 초콜릿이 어우러진 커피우유 라인업 제품 ‘서울우유 민트초코라떼’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신제품 ‘서울우유 민트초코라떼’는 서울우유 전용목장에서 선별한 국산 원유에 저온에서 단시간 추출하여 깊고 풍부한 콜드브루 커피와 상쾌한 프리미엄 페퍼민트 원료를 더해 고급스러운 민트초코라떼 맛을 구현해냈다. 부드러우면서도 진한 초콜릿의 달콤한 맛과 함께 입 속 가득 퍼지는 민트의 은은한 향이 특징이다. 민트초코는 특히 트렌드에 만감한 2030 젊은 여성들의 선호도가 높은 만큼, 제품 패키지도 민트색상과 옅은 핑크색을 바탕으로 시원한 민트초코 아이스크림을 연상케 하는 귀여운 일러스트를 적용해 감각적으로 표현해냈다. 더불어 300㎖ 대용량 패키지를 채택해 맛은 물론 가성비까지 겸비했다. 서울우유협동조합 이은경 신성장제품팀 팀장은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렸던 민트초코가 최근 식음료업계에서 대세로 자리잡으며 민트 특유의 청량하고 시원한 향을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는 추세”라며, “신제품 ‘서울우유 민트초코라떼’는 민트초코를 좋아하는 사람을 일컫는 ‘민초단’에게는 더 없는 즐거움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