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수)

정책.행정

'건강기능식품 기능성.임상센터' 신설 추진

이명수 의원, '건강기능식품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새누리당 이명수 의원은 지난 19일 건강기능식품의 기준.규격 및 원료 인정에 관한 업무를 수행하는 기능성.임상시험지원센터 설립을 주요 골자로 하는 '건강기능식품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이 의원은 "우리나라 국민의 생활수준 향상 및 건강에 대한 관심 증대로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소비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최근 건강기능식품인 백수오 제품에 식품에 사용이 금지된 이엽우피소가 검출된 사건으로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과 기능성에 대한 국민의 신뢰도가 크게 저하된 상태"라고 지적했다.


이어 "특히 업체의 영세성 등으로 인해 기능성 원료는 국내 기술을 이용한 자체 개발보다 수입 의존도가 높고 원천기술력 및 R&D 투자도 미흡함에 따라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건강기능식품을 개발이 저조한 실정으로 정부 주도적 지원 정책 마련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건강기능식품의 기능성의 확보를 위해서는 기능성 인정 절차의 객관성 및 기술이 담보돼야 하나 업체의 영세성으로 인해 인체적용시험 설계 등에 어려움을 호소함에 따라 지원할 수 있는 기관이 필요하다는 것.


이에 이번 개정안에는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의 위탁을 받아 건강기능식품의 기준·규격 및 원료 인정에 관한 업무를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한 기능성·임상시험지원센터를 설치해 인체적용시험 설계 지원 등의 업무를 하도록 하고 있다.


기능성.임상시험지원센터는  ▲인체적용시험 설계 및 지원 등 ▲동물시험 및 시험관시험 설계 지원 등 ▲일반식품형태 건강기능식품 사전상담 등 ▲표준품 안전성 평가 및 분양 지원 ▲시험법 등 기준‧규격 설정기술 지원 ▲ 원료 인정 및 제품 개발 기반 연구 등의 사업을 하도록 했다.


이 의원은 "기능성·임상시험지원센터를 설치해 인체적용시험 설계, 동물시험 및 시험관시험 설계 등의 지원을 통해 국민들이 믿고 섭취할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 제조·유통 환경을 조성하려 한다"고 법안 발의 취지를 설명했다.


한편, 이번 개정안은 이명수 의원이 대표발의하고 이에리사․황인자이종진․김기선․박명재홍문표․안상수․장정은.김을동 의원 등이 공동 발의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코로나19와 데카메론
시골을 배경으로 놀고 있는 손자의 동영상이 카카오 톡에 떴다. 거기가 어디냐고 물으니까 사돈이 사는 장호원 산골짜기 집이라고 한다. 수원에 있는 손자를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며느리가 친정으로 데려갔다고 한다. 갑자기 어릴 적 어머니와 할아버지 생각이 떠올랐다. 6.25 전쟁 시 우리 고향까지 점령한 북한군은 마을에 인민위원회를 조직하고 모두가 평등하게 잘 사는 세상을 만든다며 남한 사회를 북한체제로 바꾸고 있을 때였다. 당시 아버지는 경찰이고 삼촌은 군대에 갔다는 이유로 할아버지는 총살당할 날짜를 기다리고 있었다. 나는 갓 태어나 가계를 이을 유일한 핏줄로 할아버지는 나와 어머니를 깊은 산 속으로 피신시켰다. 당시 죽음을 앞 둔 할아버지나 스무 살 남짓한 어머니의 전쟁에 대한 심경은 어땠을까? 아들내외가 코로나로부터 자식을 지키기 위한 마음 씀씀이가 너무 고마웠다. 전쟁이든 질병이든 인간은 생명을 위협당하면 살기 위해서 자구책을 구하기 마련이다. 인간은 살아가면서 가끔 위기에 부닥치는데 위기를 모면하기도 하고 아니면 많은 피해를 입게 된다. 불행하게도 전쟁과 질병 등의 재난은 생사가 달린 문제인데도 개인으로서는 벗어날 별 뾰족한 수단이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