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춘진 보건복지위원장 "건강기능식품 안전성 기관마다 상충...충분한 협의 후 발표해야"

"국민 신뢰회복 관계부처 상호협렵이 대안" 정부 역할 강조


김춘진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은 가짜 백수오 사태로 인한 건강기능식품의 신뢰회복과 경쟁력에 있어 정부의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23일 국회에서 열린 '건강기능식품 신뢰도 회복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푸드투데이와의 인터뷰에서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과 건전성에 대해 발표하는 기관이 많이 상충된다. 소비자원, 경찰청, 식품의약품안전처 많은 부분이 산재 돼 국민들은 혼란스럽다"며 "앞으로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에 대해 발표할 때는 관련기관과 충분한 협의를 거친 후 발표해 국민들의 혼란을 줄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는 상호 협력을 통해 관계부처가 함께 논의하고 대안을 제시함으로써 국가가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며 "건강기능식품의 신뢰회복은 국가와 국민 모두가 함께할 때 가능하며 경쟁력 또한 강화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바로 이것이 농민이 사는 길이고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이라며 "건강기능식품의 신뢰도 회복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고 했다.


정부의 근본적인 역할에 대해 김 의원은 "정부는 국민의 건강권,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과 건전성 확보를 위해서 부단히 준비하고 노력해야 한다"며 "미리미리 준비하고 꾸준한 연구를 통한 정부의 대책과 함께 국회에서는 법과 제도 정비를 위해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여야 간사인 새누리당 이명수 의원과 새정치민주연합 김성주 의원이 공동 주최한 이날 토론회에서는 건강기능식품의 개별인정형 원료에 대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심사과정에서 근거 자료의 객관성을 높이고 광고 심의를 강화하자는 주장 등 활발한 토의가 진행됐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라이프사이언스, 뉴케어 ‘당플랜 곡물맛’ 출시…당뇨식 라인업 확대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라이프사이언스의 환자용 식품 국내판매 1위 브랜드 '뉴케어'가 당뇨 환자를 위한 프리미엄 균형영양식 ‘당플랜 곡물맛’을 출시했다. 당뇨 환자의 영양케어를 위한 ‘당플랜’은 당뇨병 환자는 물론, 혈당이 높아 당 섭취량을 조절해야 하는 이들을 위해 맞춤 설계된 프리미엄 균형영양식이다. 기존 호두향이 나는 ‘당플랜’ 제품에 인절미향이 가득한 곡물맛을 추가로 선보이며, 당뇨식 시장에서 ‘당플랜’의 독보적인 인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대상라이프사이언스는 올해 4월 ‘당플랜’과 ‘당플랜 프로’ 누적 매출액이 400억원을 돌파하며 당뇨식 시장에서 인기를 입증하자 라인업 추가 확장에 나섰다. 새롭게 출시된 ‘당플랜 곡물맛’은 고소한 인절미 향에 17가지 곡물로 구수한 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혈당 조절에서 가장 중요한 당 함유량이 0%로, 설탕 대신 알룰로오스를 사용해 당 없이도 건강한 단맛을 살려 당뇨 환자들이 먹는 즐거움을 놓치지 않게 도왔다. ‘당플랜’은 3대 영양소와 26가지 비타민∙미네랄을 함유해 균형 잡힌 식이 조절에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고식이섬유 및 저나트륨 설계를 적용했다. FSC 패키지를 도입해 환경 보호 및 지속가능성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