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세계로 뻗어나가는 한국 대표 식품기업

푸드투데이 창간 13주년 기획-매일유업, 한국산 분유로 세계를 키운다

중동과 중국 엄마들을 사로잡은 품질

중동 아기의 5명중 1명이 매일유업의 분유매일맘마를 먹고 자란다. 중동지역에선 매일유업 분유가 이미 자리를 잡은지 오래다.

 

이처럼 매일유업이 세계 유수의 제품들과 정상의 자리를 놓고 경쟁하는 자리에 이른 데에는 포기하지 않은 수출 전략에 있다.

 

매일유업은 1981년 무역상을 통해‘ABS-50’이라는 브랜드로 조제분유를 OEM으로 수출했지만 무역상의 무리한 요구와 낮은 수익성으로 3년 만에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철수해야 했다.

 

매일유업은 여기서 포기하지 않고 지난 1987매일맘마(Maeil Mamma)’라는 자체 브랜드로 사우디아라비아 시장을 재공략하는 데 성공했으며 사우디아라비아 뿐 아니라 인근 국가인 아랍에미리트, 이집트, 요르단, 예맨, 시리아 지역으로 판매를 확대했다.

 


지난 2013년에는 한국무역협회 주최로 열린 50회 무역의 날기념행사에서 국내 유업계 최초로 '3000만불 수출탑'을 수상했다.

 

※ 매일유업 분유 중국 수출 실적



중국시장은 2007년 조제분유 금전명작으로 첫발을 내디딘 후 우수한 품질과 효율적인 마케팅으로 올해 중국 진출 8년만에 52배 이상 매출 증가를 기록했다.


중국 언론 샨시신원왕(山西新聞網)에 따르면 매일유업이 중국 분유업계를 강타하고 있다. 음악 드라마 등에서 불기 시작한 한류처럼 중국 엄마들에 대한 영향력을 급속히 키워나가고 있다.

 

샨시신원왕은 몇년 새 한류열풍은 육아까지 영역을 넓혀나갔다""한국의 육아용품은 트랜디한 디자인과 높은 수준의 품질로 중국엄마들로부터 좋은평가와 사랑을 받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매일유업 분유가 눈에 띈다고 보도했다.


매일유업 분유는 중국 부모들의 총애를 받으며 없어서 못사는 형국까지 나타나고 있다는 것.

 

매일유업의 대중국 분유수출은 절강성, 강소성, 복건성 등 화동지역과 사천성 지역 등지의 고급 분유 수요 증가 등에 힘입어 꾸준히 늘었다. 지난해 대중국 수출액은 전년 대비 29.8% 증가한 3100만 달러, 올해 4200만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매일유업이 까다롭기로 소문난 중국 시장에서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이어간 것은 병원이나 약국, 유아용품 전문점 등을 공략하면서 고객 신뢰를 얻었다는 점이다.

 

본격적인 성장세는 2011년부터 시작됐다. 그해 630만 달러를 수출한 이후 20121200만 달러, 20132600만 달러를 기록해 매년 두 배 이상 성장했다. 중국 시장 성장 요인 우수한 제품 효능에 대한 구전 효과와 제품 안전성 홍보를 통한 신뢰 강화가 주효했다는 것이 매일유업의 설명이다.

 

중국의 시장 규모를 감안하면 점유율은 미미한 수준이긴 하지만 분유시장 규모는 201213조원, 201315조원, 201623조원으로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다. 


매일유업은 중국 시장 성장 요인 우수한 제품 효능에 대한 구전 효과와 제품 안전성 홍보를 통한 신뢰 강화가 주효했다고 평가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아시아인 모유에 가깝게 설계된 제품으로 소화흡수율이 뛰어나 변비나 과민성을 개선하고 한국 시장 점유율 1, 2위 전문 유업체의 엄격한 생산공정을 통해 만들어진 안전한 제품이라고 현지 인식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중국 내 2·3선 도시 영유아전문매장 입점 확대를 통해 매출 규모를 늘려 나갈 것이라며 특수분유 라인 확대(조산 및 식품단백알러지아용)를 통한 영업 강화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3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한국형 채식 즐겨요” 오뚜기X두수고방, ‘두수고방 컵밥·죽’ 8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가 전통 채식 레스토랑 ‘두수고방’과 함께 채식 재료만을 사용한 제품을 선보인다. 최근 건강 트렌드 확대와 레스토랑 간편식(RMR) 성장에 따라, 채식 전문점과의 협업을 통해 컵밥과 죽을 RMR로 재탄생시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오뚜기는 이번 협업을 통해, 팥, 들깨, 버섯 등 다양한 원료를 활용해 한식의 장점을 살린 한국형 채식 스타일의 ‘두수고방 컵밥(4종)·죽(4종)’ 8종을 준비했다. 경기 수원시 앨리웨이 광교에 위치한 ‘두수고방’은 사찰음식의 대가인 정관 스님 제자인 오경순 셰프가 운영하는 채식 레스토랑으로, 오뚜기 두수고방 컵밥·죽 메뉴 개발에 함께 참여하여 두수고방의 맛과 가치를 담은 제품을 만들어냈다. 우선, 두수고방 죽 4종은 ▲수수팥범벅 ▲들깨버섯죽 ▲된장보리죽 ▲흑임자죽으로, ‘수수팥범벅’은 잘 삶은 팥과 수수, 찹쌀이 어우러진 진한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다양한 버섯을 넣은 ‘들깨버섯죽’은 버섯만의 고유한 감칠맛을 살리고 들깨의 고소함을 더했으며, ‘된장보리죽’은 구수한 풍미의 된장 국물에 근대와 보리, 뿌리야채를 넣어 식감을 살렸다. ‘흑임자죽’은 검은깨의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즐길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