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역대최대위기 분위기 ‘초상집’

URL복사

검찰, 압수수색 진행...주가 동반 하락

이재현 오너 일가 연관 의혹도 제기

 

검찰이 CJ그룹의 해외 비자금 조성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윤대진 부장검사)는 21일 오전 7시 CJ그룹 본사, 제일제당센터, 경영연구소, 일부 임직원 자택 등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검찰은 이날 압수수색을 통해 회계 장부, 컴퓨터 하드디스크, 내부 문건 등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CJ그룹은 해외에 특수목적법인(SPC)을 설립한 후 실제 영업 활동을 하지 않지만 거래를 하는 것처럼 위장해 비자금을 조성한 단서를 포착했다.


일각에서는 검찰의 이번 압수수색이 이재현 오너 일가의 비자금과 연관되어 있을 가능성이 있다는 예측을 조심스럽게 내놓고 있다.

 

실제로 지난 2008년 이재현 회장의 차명재산을 관리했던 자금관리팀장이 살인 청부 혐의로 수사를 받았고 이 과정에서 출처를 정확히 알 수 없는 차명재산이 발견된 바 있다.


한편, 유가시장에서는 CJ그룹 계열 종목들이 일제히 하락하고 있다. CJ는 오전 10시 기준 전날보다 2.19% 내린 13만4천원에 거래됐으며, CJ CGV 1.52%, CJ제일제당 2.25%, CJ씨푸드 3.04%, CJ헬로비전는 0.56% 각각 내렸다.


같은 시각 코스닥시장에서는 CJ오쇼핑 2.35%, CJ프레시웨이 2.07%, CJ E&M이 1.15% 각각 하락했다.

관련기사

3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정관장 홍이장군 키즈랩’ 성장기 어린이 위한 신제품 2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의 어린이 맞춤 영양 밸런스 브랜드 ‘홍이장군 키즈랩’이 우리 아이 성장에 도움이 되는 필수 영양소를 담아낸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 정관장은 ‘홍이장군 키즈랩 비타민B컴플렉스’, ‘홍이장군 키즈랩 칼슘마그네슘비타민D플러스’ 신제품 2종을 추가하며 어린이 건강기능식품 라인업을 강화했다. 정관장은 올해 2월 ‘홍이장군 키즈랩 프로바이오틱스’ 출시로 프리미엄 어린이 유산균 시장에 진출한 바 있다. ‘홍이장군 키즈랩 비타민B컴플렉스’는 성장과 발육을 위한 에너지 생성에 필요한 비타민B 8종과 비타민C를 우리나라 어린이 영양섭취기준(KDRIs)에 맞춰 과학적으로 설계한 제품이다. 수용성 비타민인 비타민B군과 비타민C는 체내에 축적되지 않고 소변으로 배출되기 때문에 매일 보충해주는 것이 중요한데, ‘홍이장군 키즈랩 비타민B컴플렉스’는 연령별 맞춤기준 설계로 하루 권장 섭취량을 100% 충족할 수 있도록 돕는다. ‘홍이장군 키즈랩 칼슘마그네슘비타민D플러스’는 5종 기능성 원료(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 아연, 망간)를 균형 있게 담아낸 제품이다. 2018년 국민건강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1~9세 어린이의 62.2%가 뼈 건강에 중요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