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19 국감] 마사회 조교사의 30%는 자신의 친인척 채용

URL복사

정운천 의원 "가족 고용은 다수의 취업희망자를 좌절케 하는 대표적 사례"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한국마사회 조교사의 30%는 4촌 이내의 친인척을 말관리사로 채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정운천 위원(전북 전주시을)이 지난해 한국마사회 국정감사에서 지적한 조교사의 가족 및 친인척 채용이 마사회의 전수조사 결과, 심각한 상황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마사회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서울, 부산, 제주 95명의 조교사 중 28명(29.4%)이 4촌 이내의 친인척을 말관리사로 채용했다.

 
마사회의 마방에는 마주와 조교사, 말관리사, 기수가 있다. 마주는 말의 주인이고 조교사는 마주로부터 경주마를 수탁 받아 관리하는 개인사업자로 감독에 비유될 수 있다. 말관리사는 조교사에 채용되어 말을 관리하는 직업이고, 기수(개인사업자)는 말을 직접 타고 경마에 참여한다.

 
마사회가 조교사에 대해 친인척 채용현황을 조사한 결과 서울, 부산, 제주 95명의 조교사 중 28명(31%)이 4촌 이내의 친인척을 말관리사로 채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대중들이 마권을 구매하여 경기에 참여하는 경마가 건전한 레저스포츠로 올곧게 자리잡기 위해서는 공정성이 생명이지만, 마방에 속해 있는 관계자들이 무분별하게 가족관계로 얽혀있다면 공정성이 훼손될 수밖에 없다.

 
또한 이는 현대판 음서제도로 다수의 말관리사 취업희망자를 좌절케 하는 적폐이다. 말 관련 특성화 고등학교 및 관련 대학 졸업자들이 자신들의 실력대로 취업의 기회를 제공받아야 함에도 불구하고 그들만의 채용으로 인해 기회조차 제대로 제공받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마사회는 말관리사 공개 채용 제도를 정착하고 말산업 관련 고등학교 · 대학교 출신 인력, 말조련사 등 말산업 국가자격증 보유자를 공개 채용 시 우대하는 방법으로 마방의 친인척 채용을 방지하겠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정 의원은 “지난해 마방 내 친인척 문제를 지적했었는데 올해 전수조사로 정확한 실체가 드러났다”며 “마방 내의 친인척 채용이 심각한 만큼 경마가 건전한 레저스포츠로 올곧게 자리잡기 위해서는 말관리사 채용에 더욱더 공공성을 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정관장 동인비, 클렌징 라인 4종 선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의 프리미엄 홍삼 화장품 브랜드 동인비가 엄선된 홍삼 성분을 담아 메이크업과 노폐물 제거는 물론, 피부를 건강하게 가꿔주는 새로운 클렌징 라인을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클렌징 라인은 천연 사포닌 세정 성분으로 부드럽지만 강력한 딥 클렌징을 가능하게 하는 것이 특징이다. 동인비의 독자성분인 ‘진세노클리어쉴드™’는 미세먼지와 각종 유해환경에 예민해진 피부를 케어해주고, 피부 영양과 유수분 밸런스에 도움을 주는 ‘홍삼초’ 성분으로 피부를 촉촉하고 건강하게 가꿔준다. 동인비 클렌징 라인은 ‘모이스처 클렌징 오일’, ‘마이크로 클렌징 폼’, ‘브라이트닝 리퀴드 클렌저’, ‘소프트 필링 젤' 총 4종으로 구성돼 있다. 1차 세안 단계의 대표 제품인 ‘모이스처 클렌징 오일’은 6년근 프리미엄 홍삼 오일을 함유해 피부에 풍부한 영양과 보습감을 더해주고, 오일 하나로 미세먼지와 블랙헤드까지 클렌징하는 강력한 세정력을 갖췄다. 2차 세안 단계의 ‘마이크로 클렌징 폼’은 사포닌 성분이 함유된 촘촘하고 부드러운 거품이 모공과 피지, 초미세먼지까지 깨끗하게 케어하는 클렌저로, 당김 없이 산뜻한 사용감을 선사한다. ‘브라이트닝 리퀴드 클렌저’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