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0국감] 코로나로 학교급식 친환경농축산물 75% 급감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코로나’ 사태로 인해 올해 대다수 학교들이 온라인수업을 진행중인 가운데, 학교급식용 국내농축산물의 판매가 전년대비 크게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급식용 국내농축산물은 대부분 친환경농축산물로 공급되는데, 이번 ‘코로나’ 사태로 인해 친환경농축산업이 직격탄을 맞은 것이다.


11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홍문표 의원(충남 예산·홍성)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3년간 증가추세였던 학교급식용 국내농축산물 판매금액이 올해 들어서는 ‘코로나’ 사태로 인해 전체적으로 75.1%나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3년간 학교급식용으로 판매되는 국내농축산물 현황’을 살펴보면, 학교급식용 국내농축산물 전체 판매금액은 2017년부터 2019년까지 전체적으로 증가추세였던 반면, 올해 들어서는 전년대비 75.1%나 급격하게 감소했다. 올해가 아직 2/3밖에 지나지 않은 시점이라고 해도 전년도 전체 판매금액의 75.1%가 감소했다는 것은 판매량 역시 전체적으로 급격하게 감소했다는 의미이다. 연도별 한달 평균 판매금액으로 따져봐도 2019년도는 377억4000만원인 반면, 2020년 8월까지의 한달 평균 판매금액은 140억7200만원으로 3배 가까이 감소했다.


주요 농산물의 판매금액 변화를 살펴보면, 쌀(백미, 멥쌀·찹쌀)의 경우 2019년 630억3000만원이었던 판매금액이 올해는 176억7300만원으로 무려 72%나 감소했다. 감자와 양파도 각각 전년대비 149억5600만원(77.5%), 104억4500만원(67.5%) 감소하면서 무려 100억원이 넘는 금액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늘과 당근도 각각 전년대비 91억1600만원(72.1%), 55억2100만원(66.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축산물 판매금액도 농산물과 마찬가지로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쇠고기(한우)의 2019년 판매금액은 1024억3400만원으로 1000억원이 넘는 수준이었지만 올해에는 194억7300만원으로 전년대비 무려 81%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돼지고기의 경우도 1167억3000만원이었던 2019년도에 비해 올해는 66% 감소한 398억3000만원으로 나타났다. 


홍 의원은 ”그동안 계속 증가추세였던 학교급식용 국내농축산물 판매가 전년대비 급감한 것은 친환경농축산가에게는 심각한 문제이지만 정부는 이렇다할 지원을 하지 않고 있다“며, “정부는 친환경농축산가를 적극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빙그레 ‘핫붕어 미니싸만코’ 2종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대표이사 전창원)가 붕어싸만코 브랜드를 활용한 '핫붕어 미니싸만코' 2종을 출시하며 냉동 디저트 시장에 도전한다. '핫붕어 미니싸만코'는 에어프라이어에 뜨겁게 데워먹는 냉동 디저트 붕어빵으로 팥, 초코 2종으로 출시되었다. 기존 붕어싸만코 제품의 특징인 붕어 모양을 그대로 구현하여 소비자들에게 새로움과 재미를 선사한다. '핫붕어 미니싸만코'는 시중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향후 온라인으로도 판매 채널을 확장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집콕족이 증가함에 따라 냉동 디저트 시장이 더욱 더 빠른 속도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는 빙그레 담당자의 설명이다. 한편, 빙그레의 스테디셀러 아이스크림 붕어싸만코도 지속적인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빙그레는 최근 신제품 ‘흑임자 붕어싸만코’를 출시했다. 겉면 과자와 믹스에 흑임자를 첨가하여 어두운 색을 띄고 있으며, 흑임자의 고소함과 부드러운 맛을 구현했다. 또한 최근 식품의 단백질 함량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커짐에 따라 흑붕어싸만코는 프로틴을 함유한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특징을 강조하기 위해 흑임자 붕어싸만코는 텔런트 줄리엔강을 광고모델로 기용했다. 빙그레 마케팅 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