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0국감] 무자격 조합원 조합장 불법선거 극성

URL복사

농협중앙회, 무자격 조합원 정리 감사 지적 및 제재 형식적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승남 의원(고흥‧보성‧장흥‧강진)은 16일 조합원의 고령화, 도시화 등으로 무자격 조합원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불법선거의 폐단을 없애고 농업농촌의 지속가능성을 위해서 조합원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밝혔다.  


제1·2회 동시조합장 선거시, 불법선거로 입건된 사람은 2160명이고 이 중 96명이 구속됐다. 무자격 조합원 관련 소송은 총 44건으로 21개 농축협이 재선거를 실시했다. 불법선거 사례가 근절되지 않는 이유가 무자격 조합원 정리 감사에 적발되어도 문책과 시정을 받는게 전부이기 때문에 지역조합의 입장에서는 허수를 정리할 이유가 없다.  
  

2019년 현재 조합원은 2099천명으로 2016년 대비 147천명이 감소했고 전체 조합원 대비 청년조합원은 2017년 2.35%, 2019년 1.97%로 계속 감소하고 있다. 또한 지역농협은 가족원인 여성농업인이 조합원 가입이 가능하지만, 축협, 품목별·업종별 농협의 경우에는 가족원인 여성농업의 조합원 가입이 불가능하다. 이 때문에 축협의 여성조합원 비중은 16.7%, 품목농협 14.7%, 인삼협 18.2%로 현저히 낮다.


김 의원은 “청년조합원과 여성조합원을 늘려야 농업·농촌의 미래가 있다. 미래를 이끌어갈 후계농업인을 발굴하고, 청년창업농 육성계획, 청년농업인 프로젝트 지원 등과 연계하여 청년조합원 가입을 늘려야 한다. 또한 지역축협, 품목별·업종별 농협의 여성조합원 비율을 높일 수 있도록 농협법 시행령을 개정하는 등 제도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삼양사, 편리미엄 시대 맞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삼양사(대표 송자량 부사장)는 편리미엄 트렌드에 맞춘 ‘큐원 홈메이드 믹스’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편리미엄은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합친 말로 소비자의 시간과 노력을 아껴주는 제품, 서비스를 선호하는 현상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이번에 출시한 비스킷믹스 3종은 플레인, 크림치즈맛, 버터갈릭맛 3종류로 파우치 포장으로 출시됐다. 이번 신제품은 물 또는 우유와 계란, 비스킷믹스를 섞어 반죽을 만든 후 6등분 해 약 12분간 에어프라이어로 구우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미국식 소프트 비스킷이 완성된다. 한 번에 먹기 좋은 크기로 간식, 디저트 뿐만 아니라 홈브런치, 홈파티 등 특별한 자리에도 잘 어울린다. 특히 이번 신제품 3종은 작년말 기준 대도시의 10가구 중 약 6가구가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보급이 확대된 에어프라이어를 이용해 간단히 조리할 수 있어 ‘편리미엄’을 추구하는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는 조리법이 간단할 뿐만 아니라 완성된 비스킷에 잼, 버터, 치즈 등을 토핑하거나 반죽 단계에서 추가 재료를 섞는 등 레시피 변형도 쉬워 자신만의 방식으로 조리법을 바꾸는 모디슈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