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혜리VS백종원, 도시락 전쟁 백종원 승?

URL복사

CU, 출시 2주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개 돌파...세븐일레븐 판매량 따돌려

집밥 백선생’, ‘백종원의 3대 천왕'쿡방' 프로그램에서 주가를 높이고 있는 백종원이 직접 개발에 참여한 도시락 제품이 세븐일레븐 '혜리 도시락'의 아성을 무너트려 화제가 되고 있다.

 

CU는 지난 10일 출시한 백종원 한판 도시락매콤 불고기정식’ 2종이 국내 편의점 도시락 역사상 가장 짧은 기간인 출시 2주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백종원 도시락은 정식 판매 개시일인 11일 하루에만 약 7~8만개의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이 제품은 이미 출시된 지 3주 가량이 지난 12월 말 현재 오히려 첫 출시 때 보다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전체 도시락 카테고리 매출을 전년 동기(1210~26) 대비 2배 넘게 끌어올렸다.

 

이런 폭발적인 수요를 맞추기 위해 전국 5곳의 제조센터에서는 생산 라인과 인력을 모두 2배로 늘리고 24시간 풀가동하고 있다는 것이 CU의 설명이다.

 

백종원 도시락의 품귀현상이 계속되자, 몇몇 점포에서는 도시락 예약제도 실시하고 있다.

 

해당 제품의 인기에 대해 CU 측은 가격때문이라고 설명했다.

 

BGF리테일 김정훈 간편식품팀장은 “’CU 백종원도시락은 푸짐한 양과 뛰어난 맛을 모두 갖춘 상품으로 출시 2주 만에 100만개 판매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다, “CU는 내년에도 백종원씨와 함께 도시락과 주먹밥 등 차별화된 신선식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따뜻하고 푸짐한 한 끼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븐일레븐은 기존의 푸드 상품군에 인기스타 '혜리'를 브랜드화 하여 '혜리7찬도시락' 등 신상품을 3월부터 잇따라 출시하고 성공시키며 전년 대비 2배 이상의 판매 실적을 올린 바 있다.

 

이 도시락으로 인해 전체 푸드 매출도 32.4% 성장했다. 혜리 푸드 상품 수는 전체(햄버거 제외)30%20개에 달한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서식품, ‘동서 한잔용 보리차’ 시판...SNS 이벤트 프로모션 진행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보리차의 대명사 ‘동서 보리차’를 한 잔씩 마실 수 있는 티백 제품인 ‘동서 한잔용 보리차’를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 2L용 보리차 제품에 대해 ‘소량 단위로도 이용할 수 있으면 좋겠다’, ‘찬물에서도 잘 우러났으면 좋겠다’는 꾸준한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동서 보리차만의 진하고 구수한 맛을 한잔 용량의 티백에 담아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며, 찬물에서도 잘 우러날 수 있도록 동서식품만의 노하우로 보리의 로스팅 강도와 분쇄 정도를 최적화했다. 동서식품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동서 한잔용 보리차의 디지털 필름을 공개하고, 이와 연계한 온라인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동서식품은 1986년 녹차 티백을 시작으로 국내 차(茶) 시장을 이끌어 오고 있다. 엄선한 원료와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보리차'를 비롯해 ‘현미녹차’, ‘둥굴레차’, ‘메밀차’, ‘루이보스 보리차’, ‘도라지 작두콩차’, ‘자색 옥수수차’ 등 다양한 차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동서식품 이재익 마케팅 매니저는 “동서 한잔용 보리차는 기존 대용량 제품을 음용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