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0 국정감사 우수의원] 위성곤 의원, '채소값 폭락 조장하는 수입김치'...안이한 수급대책 질타

URL복사

푸드투데이, '안전한 먹거리 환경조성'에 힘쓴 '2020 국정감사 우수국회의원' 선정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위성곤(제주 서귀포시) 의원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농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기후변화 등으로 갈수록 어려워지는 농업 상황에 비해 농식품부의 안이한 대응을 심도있게 파헤쳤다는 평가다.


위 의원은 농림축산식품부를 상대로 한 국정감사에서 기후위기에 따른 농업의 중요성과 수입에 지나치게 의존하고 있는 국내 농수산물 수급정책에 대해 질타하고 실효성 있는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위 의원은 농업분야의 온실가스 저감 등에 농식품부가 적극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그동안 정부의 농업분야 온실가스·탄소 저감활동은 소극적이고 보여주기식이었다”면서 “(그린 뉴딜이 포함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에도 농업·산림 분야 대책은 거의 반영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특히 국내 양념채소 폭락현상을 조장하고 있는 김치 수입 문제에 대해 날카롭게 지적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이병호 사장이 이를 인정하는 답변을 이끌어 냈다. 


위 의원은 aT 국정감사에서 지난해 30만톤 돌파한 김치 수입량을 거론하며 이병호 사장에게 "양념채소 폭락현상이 반복적으로 나타나는데 김치 수입에 원인이 있죠?”라고 물어 “그렇다”는 답변을 얻어냈다. 그는 수입김치에 대한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위 의원은 또 국내 농산물의 가격안정과 수급조절을 대안으로 공공급식 분야로 확대를 대안으로 제시했다. 공공급식은 지속적으로 소비가 가능하는 것이다.


위 의원은 “코로나19와 기후 위기로 인해 국제적인 식량 공급망이 흔들리고 있는 상황에서 수입에 지나치게 의존하고 있는 현재 수급정책은 식량안보의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며 “안정적인 먹거리 공급을 위한 식량안보의 중요성이 어느 때보다 커지고 있어 주요 품목에 대한 수급조절 사업을 획기적으로 강화해야 할 때”라고 지적했다.


이어 “특히 콩, 밀 등의 자급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계약재배 확대와 함께 안정적인 판로 확대 방안 마련이 병행돼야 한다”며 “공공급식 확대가 적극적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대안을 제시했다.

 

<주요 경력사항>

 

2020.09 ~ 제21대 국회 전반기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농림축산식품법안심사소위원회 위원장
2020.07 ~ 제21대 국회 전반기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
2020.07 ~ 제21대 국회 전반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2020.05 ~ 제21대 국회의원 (제주 서귀포시/더불어민주당)
2018.07    제20대 국회 후반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
2018.02 ~ 2018.08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위원장
2018.01    더불어민주당 전국농어민위원회 위원장
2017.06    제20대 국회 전반기 운영위원회 위원
2017.05 ~ 2018.05 더불어민주당 원내부대표
2016.12 ~ 더불어민주당 구제역·AI 확산방지특별위원회 위원
              더불어민주당 지속가능 제주발전 특별위원회 위원
2016.09 ~ 2017.06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부의장
2016.06 ~ 2017.05 제20대 국회 전반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2016.06    제20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
              더불어민주당 세월호특별위원회 위원
2016.05 ~ 2020.05 제20대 국회의원 (제주 서귀포시/더불어민주당)
2014.07 ~ 2015.12 제10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
2010.07 ~ 2012.06 제9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전반기 행정자치위원회 위원장
2010.07 ~ 2014.06 제9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
2006.07 ~ 2010.06 제8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세계환경수도조성 실무위원회 위원
2006.07 ~ 2010.06 제8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지방재정연구회 간사
2006.07 ~ 2010.06 제8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 위원
2006.07 ~ 2010.06 제8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
                         동홍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문위원
                         세계환경수도조성 실무위원회 위원
                         서귀포장애인자립생활센터 운영위원
                         서귀포시 배구엽합회 회장
                         서귀포시 동홍동연합청년회 회장
                         세계평화의섬 도민실천협의회 운영위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롯데제과,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빅 사이즈 수제 타입 쿠키 ‘몬스터칙촉’의 신제품 ‘쿠키앤크림’을 선보였다.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은 2년 4개월 만에 선보인 ‘몬스터칙촉’의 신제품으로, 카카오 쿠키 베이스에 바삭한 화이트초코칩과 화이트크림치즈 덩어리가 박혀 있고, 바닥은 화이트 초콜릿으로 덮여있다. ‘몬스터칙촉’은 ‘쇼콜라’에 이어 ‘쿠키앤크림’을 출시함으로써 맛을 다양화하며 라인업을 확대했다. 롯데제과는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의 본격 출시에 앞서 지난 12월 초 45만 개를 테스트 판매한 바 있다. 테스트 기간으로 한 달 이상을 예상했으나 1주일 만에 조기 완판되는 등 담당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일부 영업소의 빠른 생산 요청을 받아들여 계획보다 조금 서둘러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 출시를 결정했다. 또한 기존 슈퍼마켓과 일부 편의점에만 제한적으로 판매되었던 것을 대형 마트 등 전 채널로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몬스터칙촉’은 초콜릿이 덩어리째 박혀있는 ‘칙촉’ 고유의 모양은 유지하면서도 크기를 2배 이상 키우고 초콜릿 함량을 높인 제품이다. 2018년 당시 출시 3개월 만에 5백만 개를 판매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롯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