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너 구속 CJ, 그룹경영위원회 구성

URL복사

손경식·이미경 중심...책임경영체제 강화

CJ그룹이 5인으로 구성된 그룹경영위원회를 발족했다.

 

이 위원회는 그룹을 대표하는 대외적인 역할은 손경식 회장이, 대내적인 일은 이미경 부회장을 중심으로 집행하고 계열사간 문제는 그룹경영위원회에서 최종 판단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룹경영위원회의 구성은 손경식 회장을 위원장으로 이미경 부회장, 이채욱 CJ대한통운 부회장, 이관훈 CJ 사장, 김철하 CJ제일제당 사장 등이다.

 

2일 CJ그룹은 “이재현 회장의 경영공백을 최소화하고 안정적 그룹경영을 지속하기 위해 계열사별 책임경영체제를 강화하는 한편 그룹의 주요의사결정을 위해 5인의 경영진으로 구성된 그룹경영위원회를 발족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전문 경영인 체제를 강화함과 동시에 안정적 그룹 경영을 지속하기 위해 경영위원회체제를 도입하게 됐다”며 “주요 현안에 대한 그룹의 의사결정은 위원회에서 심의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4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도드람, CU와 손잡고 팔도한끼 직화 시리즈 판매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도드람(조합장 박광욱)은 BGF리테일과 손잡고 숯불향의 풍미를 느낄 수 있는 가정간편식(HMR) ‘팔도한끼 직화 시리즈’ 신제품 2종을 출시, 전국 CU편의점에서 판매한다. BGF리테일이 운영하는 CU편의점은 지난해 9월 전국 팔도의 대표 음식을 집 앞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HMR 전문 브랜드 ‘팔도한끼 미식여행’을 론칭하고 제대로 된 한끼를 맛볼 수 있는 다양한 간편식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팔도한끼 직화 시리즈’는 국내 돼지고기 시장 점유율 1위인 도드람과 BGF리테일이 손잡고 출시한 간편식으로 100% 국내산 돼지고기인 도드람한돈을 사용해 재료의 신선함을 보장한다. 잡내 없이 쫄깃하면서도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불향만 입힌 것이 아닌 참숯에 직접 구워 진한 직화향이 돋보인다. 팔도한끼 직화 시리즈는 매콤한 양념소스를 바른 후 참숯에 구워 숯불향을 입안 가득 느낄 수 있는 ‘대구식 직화 양념막창덮밥’과 은은하게 매콤한 소스와 달달한 양파가 어우러진 ‘왕십리 직화 양념곱창덮밥’ 2종으로 구성됐다. 양념직화 소스와 즉석조리밥을 전자레인지로 조리 후 동봉된 김자반과 곁들여 먹으면 대구막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