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고창 육용오리 출하전 검사 H5 항원 양성 검출

URL복사

[푸드투데이 = 금교영기자]  전라북도는 지난 24일 고창 아산면 소재 육용오리 농가의 출하 전 정밀검사(PCR)에서 H5 항원이 양성 검출됐다고 밝혔다.


전라북도는 발생농가 및 주변농가에 대해 살처분을 실시하고 발생농가 기준 반경 10km내 가금 사육농가에 대해 이동제한조치 및 임상예찰, 일제소독 등 방역조치를 강화했다.


도 관계자는 “동림저수지 및 금강호 등 철새도래지에 서식하고 있는 야생조류의 이동이 많은 시기이며, 폐사체 및 야생조류 분변검사에서도 고병원성 AI 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검출되고 있다”며 “농가에서는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철새가 우리도에서 완전히 떠날 때까지 농장출입통제, 축사별 장화갈아신기, 매일소독, 그물망 설치와 의심축 발생시 신속한 신고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방역조치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