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봄봄봄 레시피] 황사.미세먼지 특효약 '방풍나물무침'

URL복사

 

[푸드투데이 = 정리 황인선 기자] 겨울에 부족했던 비타민을 보충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축 처진 몸과 마음을 추스르는 데는 봄나물이 제격이다. 봄나물은 유기산, 비타민, 무기질 등이 풍부해 인체의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주고 봄철 춘곤증을 이겨내는데도 도움을 준다. '3대 봄나물'로 불리는 방풍, 달래, 냉이로 식탁에 봄기운을 불어넣어 보자. 푸드투데이는 구재숙 뉴시니어, 양향자 요리연구가와 함께 방풍, 달래, 냉이을 이용한 봄 요리를 3편에 걸쳐 선보인다. 1편에서는 쌉싸름한 맛이 일품인 '방풍나물'을 만들어본다.<편집자주>

 


뉴시니어 구재숙 : 안녕하세요. 뉴시니어 구재숙입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를 뒤덮으면서 우리의 식생활에도 변화가 찾아왔습니다. 외식보다는 집밥이 늘었는데요. 삼시세끼 집에서 해결하다보니 무엇을 해 먹어야 하나 고민도 커집니다. 


추운 겨울이 지나 만물이 소생하는 봄, 지금 먹어야 가장 맛있을 제철 식재료로 한 상 차려보는건 어떨까요? 


식탁에 봄 기운을 불어 넣어줄 양향자 요리연구가를 소개합니다. 


양향자 요리 연구가 :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구재숙 뉴시니어 : 봄에 가장 맛있고 영양가도 풍부한 요리를 만들어 볼까요?

 


양향자 요리 연구가 : 겨우내내 우리몸이 움츠려 있었잖아요? 기지개를 활짝 펼 수 있는 봄나물 쌉싸름한 맛이 좋은 방풍나물 을 갖고 쌉싸름함을 새콤 달콤하게 무쳐서 많은 분들이 봄기운을 찾을 수 있도록 제가 도와드릴께요.


들어가는 재료 살펴볼께요.


<재료>
방풍나물150g, 고추장 1큰술, 매실액2큰술, 올리고당0.5큰술, 다진마늘 1큰술, 통깨1/2큰술, 식초2큰술, 참기름1큰술

이렇게만 넣으면 봄기운을 불어넣을 맛있는 요리가 됩니다.


<만드는법>
1. 냄비에 물을 넣고 끓인다. 
2. 약간의 소금을 넣는다.
3. 방풍나물을 넣어 데친다.
4. 찬물에 헹군다.
5. 적당한 크기로 잘라준다.
6. 모든 재료를 넣고 버무려준다.
7. 참기름을 넣어준다
8. 깨소금을 뿌려준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