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배달의민족, 전통시장 푸드코트 역량 강화 협력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경기도 수원시(시장 이재준)는 영동시장에 위치한 28청춘 청년몰의 활성화와 청년 상인의 역량강화를 위해 수원특례시와 배민아카데미가 손을 맞잡았다.

 

시는 14일 오전 10시30분 배달앱 대표주자인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배달의민족)과 청년상인들을 대상으로 한 협업 컨설팅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시와 우아한형제들은 영동시장 내에 위치한 28청춘 청년몰에서 영업 중인 청년상인들을 위한 컨설팅과 교육을 진행하기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특히 청년 상인에게 종합 컨설팅을 제공하기 위해 인계동에 위치한 배민아카데미 경기센터와 실제 영업장인 영동시장 청년몰 등의 장소를 활용해 이론과 실습 교육을 병행한다.

 

요리연구가이자 유명 식당 오너 셰프인 신동민 셰프가 강사로 나서 5주간 메뉴 정하기부터 실전 요리법, 업장 운영 방법 등 요식업에서 성공한 셰프의 노하우를 직접 전수할 예정이다.

 

 교육은 청년몰에서 푸드코트를 영업하고 있는 점포 중 5명의 청년상인들이 참여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청년상인 역량강화 전문교육으로 28청춘 청년몰이 새롭게 도약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청년몰 활성화를 위해 시민 여러분의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6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