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제주도

푸드투데이 편집국의 '쓰리고' 먹go 마시go 즐기go! - 장인의 손맛 제주 '황토기와집'

제주 감자 옹심이에 손칼국수 시원한 국물, 한라산 표고버섯이 일품인 해물파전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안녕하세요. 푸드투데이 편집국입니다. 그야말로 음식의 홍수시대입니다. TV 속의 셰프는 평범한 냉장고 속 재료로 별식을 만들고 맛집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은 여전히 시청률 보증수표 입니다. 


또, 음식을 맛있게 먹는 장면을 그대로 방송하는 '먹방'이라 독특한 콘텐츠도 인기입니다.

하지만 100세 시대를 바라보는 요즘, 특정한 음식을 먹는 것보다 다양한 영양소의 음식을 잘 먹는 것이 몸에 이롭다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입니다. 음식의 무분별하게 섭취하면 인체 건강에 비상이 걸린다고 하죠. 그렇지만 인생의 낙인 고기, 탄수화물, 술을 어찌 멀리할 수 있겠어요? 어차피 끊을 수 없다면 맛있는 것을 선별해서 먹는게 좋지 않을까요?^^

푸드투데이 편집국의 ‘먹고 마시고’라는 이름으로 독자 여러분의 '입과 혀'가 되어 다양한 맛집 정보와 새로 출시한 신상품과 정보를 공유할 계획입니다.



제주 중문 맛집 - 해물옹심이칼국수 전문점 '황토기와집'

제주 감자만을 사용해 만드는 옹심이와 손칼국수로 유명한 제주 중문 '황토기와집'입니다. 제주 공항에서 평화로를 지나 중문 방향으로 가다 보면 중문관광단지 도착하기 전에 위치해 있습니다. 버섯모양의 황토집이 눈에 띕니다. 동화 속 버섯마을 같기도 합니다.ㅎㅎㅎ

문을 열고 들어서자 마자 "숙성 중입니다. 만지지 마세요!" 라는 문구와 함께 사장님께서 손주 반죽을 밀고 계셔서 깜짝 놀랐습니다. 밀가루를 반죽해 24시간 숙성 한다고 합니다. 주문과 동시에 바로 이 자리에서 숙성된 반죽을 칼로 썰어 내주십니다. 손수 썰어주시는데 밀가루의 두께가 국수처럼 일정해서 감탄~



대표 메뉴인 해물옹심이 칼국수와 해물파전을 주문했습니다. 기본찬으로 나온 열무김치와 배추김치를 보리밥에 슥슥 비벼 입맛을 돋구다 보면 칼국수가 나옵니다. 

조개, 미더덕, 새우 등 해산물로 시원하게 우려낸 육수에 수제 칼국수, 옹심이가 들어갑니다. 감자 옹심이는 제주도에서 나오는 감자로 분을 내서 만든다고 합니다.

손칼국수라 면발이 쫄깃쫄깃 하고 국물 역시 얼큰하고 시원합니다. 

해물파전은 일반적인 파전의 비쥬얼을 상상하시면 안됩니다. 어디서도 보지 못한 파전의 비쥬얼에 놀랐습니다. 손반죽한 도우에 표고버섯이 아낌없이 올려져 노릇노릇 부쳐져 나옵니다.



파전보다는 표고버섯 피자같은 느낌이랄까요.ㅎㅎ찢어서 먹는게 아니라 피자처럼 잘려져 있어 한 조각씩 가져다 먹으면 됩니다. 

표고버섯이 워낙 많이 들어가 있어 향이 너무 강하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한 입 넣으니 괜한 걱정을 했다는 생각이...해물과 버섯향이 입안 가득 퍼져지는 것이 일품입니다. 여기에 오징어, 새우 등 해산물의 식감도 좋습니다. 한라산에서 재배하는 표고버섯을 쓴다고 합니다.

자극적이지 않고 음식 본연에 맛과 식감에 충실한 집이라고 해야 할까요. 먹고 나니 건강해진 느낌입니다.

매주 수요일은 휴무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양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아직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잠시 주춤하는 것 같더니 일본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 한국에서의 추가 확진자 등으로 마음이 놓이지 않는 상태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방법이 없다.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야 한다. 언제 백신이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도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그때 가서도 역시 백신을 기다려야 한다. 계속되는 우한폐렴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우한폐렴이나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고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근육통의 감기와 유사한 증세에 고열과 호흡곤란 등이 심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