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장흥군, 한돈협회와 악취저감 간담회 개최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장흥군(군수 정종순)은 23일 지역 양돈농가와 분뇨처리와 악취개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간담회를 개최했다. 축산사업소 소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간담회에는 장흥군 한돈협회 서두석 회장과 고민지 총무를 비롯한 양돈 농가, 액비전문유통센터 진목영농조합법인 이연희 대표가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올 여름 긴 장마로 인한 분뇨 일부 미수거 및 돼지사육에 따른 악취 문제 등 양돈농가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이에 대한 향후 개선 방향을 논의했다.

 

군 관계자들과 양돈농가 참석자들은 악취저감제, 안개분무 등 악취저감시설, 퇴비사밀폐 등 다각적인 방법을 동원해 관과 민의 협력과 소통을 통하여 지속적으로 문제를 해결해 나가기로 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양돈 사육과 분뇨 처리에 필연적으로 따라오는 악취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인근 주민은 큰 고통을 겪을 수밖에 없다”며 “이번 간담회를 통하여 양돈농가와 액비전문유통센터가 더욱 더 의지적으로 악취문제를 해결하고 양돈업을 발전시켜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