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식약처, 식품용 기구‧용기‧포장의 재활용 기준 정비

'기구 및 용기·포장의 기준 및 규' 일부개정 고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식품용 기구‧용기‧포장의 재활용 기준을 정비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기구 및 용기·포장의 기준 및 규격' 개정안을 29일 고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합성수지의 재활용 기준 명확화 ▲공통제조기준 정비 ▲공통규격 및 용도별 규격 정비 등 이다.
 

재활용 합성수지는 여러 층으로 이뤄진 식품용 기구 등을 제조할 때 식품이 닿지 않는 쪽에 사용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식품용 기구 등을 제조하고 남은 자투리(재활용 원료로 제조된 원단은 제외)는 다시 원료로 사용할 수 있다.
 

공통제조기준은 원재료, 제조‧가공 및 재활용으로 세분화하고 '잔류성오염물질 관리법(환경부)'에서 사용을 금지하고 있는 물질은 식품용 기구 등으로 사용하지 못하도록 규정했다.
 

공통규격 및 용도별 규격 중 기구‧용기‧포장에서 식품으로 이행될 수 있는 물질의 이행량은 재질별 용출규격을 적용하는 한편, 고무젖꼭지에 대한 총휘발량 기준을 마련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식품안전 확보를 위한 기준을 강화하는 한편 불필요한 규제는 합리적으로 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