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토)

바이오.건식

올해 설 선물 1위는 건강기능식품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마켓컬리는 지난 해 12월 26일부터 진행한 설 선물세트 기획전의 1월 22일까지의 판매현황을 조사한 결과, 가장 많이 팔린 설 선물세트는 ‘건강기능식품’이며 특정일을 지정해 배송하는 예약배송 선물세트로는 ‘정육’상품이 가장 인기를 끌었다고 23일 발표했다.


마켓컬리는 이번 설선물세트 판매결과 상위매출 1위부터 9위까지 모두 건강기능식품이 차지했다고 밝혔다. 올해 설 선물세트로 가장 많이 팔린 상품은 김정환 홍삼의 ‘홍삼으로 에너지타임 스틱’(30포, 4만8000원)으로 만개이상 팔려 현재 매진된 상태이다. 두번째로 많이 팔린 상품은 안국건강의 ‘식물성 루테인 지아잔틴’(90캡슐, 4만5000원)으로 눈건강을 위한 상품이다.

 
컬리의 설선물세트 매출상위 3위와 4위도 각각 홍삼스틱과 눈 건강 식품이었다. 5위부터 9위까지 제품들 역시 배도자리청, 산삼배양근, 유산균 등 모두 건강식품이 차지했으며, 10위만 과일인 ‘청도 반건시 1+1’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다. 매출 상위 10개 설 선물세트의 평균가격은 4만9000원대였다.

 
올해 설선물세트로 건강기능식품이 크게 인기를 끈 이유에 대해 컬리 관계자는 “이전 명절에도 홍삼류나 영양제 등 건강기능식품은 꾸준한 인기를 끌었으나, 올해처럼 과일, 정육, 수산 제품 등 다른 선물세트를 제치고 압도적으로 매출상위 순위를 차지한 것은 처음이다”며 “매년 건강의 중요성이 커지는 사회 분위기를 반영한 결과인 것 같다”고 분석했다. 

 
한편 상품 도착일을 특정일로 지정하는 예약배송 선물세트는 상위 매출 10개 제품 중에 8개가 신선도가 중요한 정육 상품인 것으로 밝혀졌다. 예약배송 매출 1위 상품은 태우한우의 1+ 한우 실속 구이 세트(꽃등심, 채끝, 안심, 갈비살 각 200g, 13만5천원)였으며, 2위부터 4위까지 모두 한우 1+ 상품이 차지했다.

 
예약배송 5위부터 10위 상품의 경우도 5위 사과&배 선물세트와 9위 옥돔&갈치&민어굴비 세트를 제외하고 모두 정육상품이 차지했다. 예약배송 선물세트 매출 상위 10개 상품의 평균가격대는 13만원대로 일반 설선물세트 상위 10개 평균가격보다 2배 이상 큰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예약배송 선물세트 판매는 종료된 상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음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갑작스런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19)의 증가로 인하여 전국적으로 공포의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모 종교집단의 확진자의 증가와 전국으로의 감염은 대한민국전체를 불안의 도가니에 몰아넣었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확실한 방법이 없는 것이 더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는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나가는 수밖에 없다. 현재 백신이 언제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똑같은 상황이 반복이 될 것이다. 계속되는 코로나바이러스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코로나19난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발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