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제일제당 비비고,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 진행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 비비고는 지난 18일 서울 종로구의 공유주방 위쿡 사직점에서 글로벌 서포터즈 비비고 프렌즈 2기와 함께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bibigo creative shop)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 행사는 비비고 제품을 통해 배우는 한식 스타일링과 맛있어 보이는 K-Food 컨텐츠 제작’의 주제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비비고 대표 제품 8가지를 활용하여 다양한 매체의 푸드스타일링과 화보, 쿠킹 클래스를 담당했던 푸드 스타일리스트 유한나 강사 강의로 진행됐다.


강의는 한 가지 요리를 예쁘게 담아내는 단품 음식 스타일링뿐만 아니라 여러 음식을 한 상에 보여주며 한식의 색감과 질감을 통해 오감을 만족시키는 푸드 스타일링 팁을 전수해주는 클래스로 진행되었다. 또한 전통 한식문화에 대해 배우는 시간과 함께 한식을 스타일링 하고 스마트폰으로 음식을 더욱 맛있어 보이게 촬영하는 팁도 소개됐다.


CJ제일제당 비비고팀 김하민 과장은 "비비고 프렌즈 2기는 밀레니얼 내/외국인들로 구성된 만큼, 이번 클래스를 통해 이들에게 한식이 맛 뿐만 아니라 멋을 가진 음식임을 알려주고, 그들의 다양한 SNS 채널을 통해 이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고자 기획되었다”고 전했다.


이 날 참석한 글로벌 서포터즈들은 강의 시 전수받은 다양한 팁을 활용하여 조별로 비비고 제품을 활용하여 한식 스타일링에 도전했고, 개성 있고 감각적인 K-Food 스타일링과 사진을 연출해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빙그레 꽃게랑, 오뚜기와 콜라보레이션... 라면으로 재탄생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와 오뚜기가 손을 잡고 새로운 제품을 선보인다. 빙그레의 스낵제품인 꽃게랑은 오뚜기가 라면으로 만들고 오뚜기의 라면제품인 참깨라면은 빙그레가 스낵으로 만들어 내놓는 것이다. 식품업계에서 패션, 생활용품 등 이종업계와의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출시하는 것은 이미 소비자의 이목을 끄는 마케팅 트렌드로 자리잡았다. 하지만 식품업계 내에 동종업계 간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첫 사례다. 이번 콜라보 제품은 양사의 대표 제품이 만난 만큼 각 제품의 개성이 드러날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공을 들였다. 꽃게랑면은 꽃게랑 스낵의 맛을 살릴 수 있도록 기본 분말스프에 외에 비법스프를 추가했다. 또한 꽃게랑 스낵을 상징하는 꽃게모양의 어묵후레이크를 넣어 재미를 더했다. 참깨라면타임은 오뚜기의 참깨라면과 빙그레의 야채타임이 콜라보한 제품이다. 참깨라면 특유의 매콤하고 고소한 맛을 시즈닝했다. 디핑스낵의 원조 격인 야채타임답게 참깨라면타임 전용 디핑소스도 개발했다. 할라피뇨와 케첩, 마요네스를 사용해 만든 할라피뇨 케요네스는 참깨라면타임의 맛을 더욱 살리는 역할을 한다. 디핑소스 역시 오뚜기에서 납품 받아 사용해 콜라보레이션의 의미를 더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