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파리바게뜨, 아이스컵 ‘빅 오(BIG EAU)’, 폭염 극복 이벤트 진행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파리바게뜨가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리유저블 아이스컵 ‘빅 오(BIG EAU)’ 이벤트를 진행한다. ‘빅 오’는 투명컵에 일반 얼음에 비해 잘 녹지 않는 야구공 크기의 구(球)형 얼음이 담겨있어 위스키, 하이볼 등 다양한 홈술 뿐 아니라 주스, 커피 등 음료와 함께 즐기기에 제격이다. 또한 구형 얼음이 선사하는 고급스러운 분위기가 젊은 MZ 세대들의 SNS 인증용 아이템으로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세계적인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Karim Rashid)’와 협업해 디자인한 ‘빅 오’는 물결의 파동을 형상화한 감각적인 스타일과 손에 쏙 들어오는 안정적인 그립감을 자랑하며, 반영구적으로 재사용 가능한 친환경 리유저블 제품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빅 오'는 크기와 디자인 특성상 홈술이나 음료 전용잔 등 집콕 족들의 일상 아이템으로 활용하기 좋다”며, “’빅 오’와 함께 무더운 여름 날씨에 잠시라도 시원한 순간을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농심켈로그, 국내산 팥 100%로 만든 ‘첵스 팥맛’ 출시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뜨거운 화제 속에 품절대란까지 일으킨 첵스 파맛의 후속작이 드디어 세상에 나온다. 농심켈로그는 신제품 첵스 팥맛을 오는 10월 2일부터 전국 대형마트 및 주요 온라인 채널에서 한정 판매한다. 신제품 첵스 팥맛의 탄생 배경에는 16년간 소비자들의 끊임없는 요청으로 지난해 출시된 첵스 파맛의 성공이 있다. 파맛 출시 후 소비자들은 또 다른 재미를 기대하며 ‘민트초코 첵스’, ‘커피맛 첵스’, ‘고구마맛 첵스’ 등 기발하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면서 이제까지 없었던 전혀 색다른 첵스의 맛 출시를 기대해왔다. 이 제품은 전북 고창에서 생산되는 국내산 팥 100%를 사용하여 팥맛의 풍미를 그대로 담았고, 여기에 새알심을 연상시키는 하얀 마시멜로우를 넣어 마치 어릴 적 할머니가 손수 만들어 주시던 달콤하고 진한 단팥죽과 같은 추억의 맛을 느끼게 해 준다. 출시에 앞서 농심켈로그가 먼저 공개한 티저 영상은 공개와 동시에 소비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제품 위에 팥이 쏟아지는 장면을 힙합 BGM과 함께 담은 6초 분량의 티저 영상은 첵스 팥맛 한정판 출시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농심켈로그 마케팅팀 서지혜 차장은 “신제품 ‘첵스 팥맛’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