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뚜레쥬르, ‘순진우유 시리즈’ 출시 3주 만에 50만 개 판매 돌파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뚜레쥬르의 ‘순진우유 시리즈’가 출시 3주 만에 50만 개 이상 판매 돌파했다. ‘순진우유 시리즈’는 뚜레쥬르가 흰 소띠 해를 맞아 완전식품으로 불리는 우유를 테마로 내놓은 신년 제품이다. 화려한 기교나 군더더기는 최대한 덜어내고, 우유 본연의 맛에 집중해 자극적이지 않고 순수한 맛으로 부담 없이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순진우유 시리즈 최고 인기 제품은 ‘폭신폭신 우유 브레드’와 ‘순진우유 크림빵’이다. 반죽에 일정량의 물을 넣는 일반 빵과 달리, 우유로만 반죽해 우유 특유의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극대화했다. ‘폭신폭신 우유 브레드’와 ‘순진우유 크림빵’의 우유 함량이 각각 37.3%, 45.5%에 달한다.

 

제품 비주얼에도 하얗고 투명한 우유의 순수함을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 노릇노릇하게 구울수록 우유 특유의 향취가 옅어져, 이를 방지하기 위해 저온에서 장시간 구워 빵 겉면을 투명에 가까운 흰 색감으로 완성했다.

 

‘순진우유 시리즈’는 출시 초기부터 고객들 사이에서 재택 근무 중 즐길 수 있는 건강한 식사빵, 아이들에게 안심하고 먹일 수 있는 간식빵 등 집콕 생활 효자템으로 입소문을 타며 인기를 끌고 있다. 역대 베스트셀러인 ‘빵 속에 순우유’, ‘치즈방앗간’ 등의 판매 기록을 뛰어 넘어 출시 3주만 50만 개 판매를 돌파, 지속적으로 판매율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CJ푸드빌 관계자는 “뚜레쥬르는 10여 년 전부터 ‘건강한 먹거리’의 중요성을 간파, 2013년 ‘빵 속에 순우유’를 시작으로 건강한 원재료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왔고, 해를 거듭할수록 뚜레쥬르의 ‘맛있는 건강빵’이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면서 “많은 성원에 힘입어 앞으로도 더 건강하고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빙그레 꽃게랑, 오뚜기와 콜라보레이션... 라면으로 재탄생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와 오뚜기가 손을 잡고 새로운 제품을 선보인다. 빙그레의 스낵제품인 꽃게랑은 오뚜기가 라면으로 만들고 오뚜기의 라면제품인 참깨라면은 빙그레가 스낵으로 만들어 내놓는 것이다. 식품업계에서 패션, 생활용품 등 이종업계와의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출시하는 것은 이미 소비자의 이목을 끄는 마케팅 트렌드로 자리잡았다. 하지만 식품업계 내에 동종업계 간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첫 사례다. 이번 콜라보 제품은 양사의 대표 제품이 만난 만큼 각 제품의 개성이 드러날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공을 들였다. 꽃게랑면은 꽃게랑 스낵의 맛을 살릴 수 있도록 기본 분말스프에 외에 비법스프를 추가했다. 또한 꽃게랑 스낵을 상징하는 꽃게모양의 어묵후레이크를 넣어 재미를 더했다. 참깨라면타임은 오뚜기의 참깨라면과 빙그레의 야채타임이 콜라보한 제품이다. 참깨라면 특유의 매콤하고 고소한 맛을 시즈닝했다. 디핑스낵의 원조 격인 야채타임답게 참깨라면타임 전용 디핑소스도 개발했다. 할라피뇨와 케첩, 마요네스를 사용해 만든 할라피뇨 케요네스는 참깨라면타임의 맛을 더욱 살리는 역할을 한다. 디핑소스 역시 오뚜기에서 납품 받아 사용해 콜라보레이션의 의미를 더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