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롯데칠성음료, 7년간 수입신고 없이 '제빙기' 팔다 적발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약 7년간 수입신고 없이 ‘제빙기(ICE MAKER)’ 제품을 수입해 판매하다 적발됐다.


27일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에 따르면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2013년 12월 12일부터 2019년 10월 18일까지 수입신고 없이 '제빙기(ICE MAKER)’ 제품을 수입해 식품용으로 유통 판매했다. 


문제의 제품의 제조원은 MANITOWOC ICE(제조국:미국, 중국)로 모델명은 '①IY-0525W'이다.


이에 식약처는 즉각 해당 제품에 대한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에 들어갔다.


식약처는 회수식품을 보관하고 있는 판매자는 판매를 중단하고 회수 영업자에게 반품해 줄 것과 동 제품을 구입한 소비자(거래처)는 구입한 업소에 되돌려 주는 등 위해식품 회수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정관장 동인비, ‘현’라인 리뉴얼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의 프리미엄 홍삼 화장품 브랜드 동인비가 남성 전용 스킨케어 라인 ‘현’을 리뉴얼 출시했다. 동인비 ‘현’은 남성전용 수분 탄력 라인으로, 정관장 홍삼에서 유래한 피부 보습 성분인 ‘홍삼응축수’와 ‘홍삼글루칸’, ‘홍삼 세라마이드’ 성분이 합쳐진 3중 수분 잠금 기술로 피부에 풍부한 수분을 공급해 거친 피부를 탄탄하고 촉촉하게 가꿔준다. 리뉴얼 제품에는 남성 피부에 효과적인 한방복합성분이 추가되어 면도와 외부환경으로 인해 예민해진 남성 피부를 효과적으로 케어해준다. 또한 수분보습과 탄력 케어 기능을 강화하고 발림성을 개선하여 끈적임 없이 산뜻하게 마무리되는 것이 특징이다. 리뉴얼 출시한 현 라인은 현 클렌징 폼, 현 수, 현 유액, 현 올인원 플루이드 4종으로 라인업을 갖췄다. ‘현 클렌징 폼’은 홍삼 파우더가 함유된 풍성한 거품이 피부의 노폐물을 말끔하게 제거해주며, ‘현 수’는 홍삼의 풍부한 보습력을 담은 투명한 워터타입의 스킨이다. 애프터쉐이브 기능을 겸해 면도 후 거친 남자의 피부를 부드럽게 가꿔준다. ‘현 유액’은 메마른 피부를 윤기 있고 탄탄하게 가꿔주는 고보습 에멀전이다. 남자 피부의 주름과 탄력을 동시에 케어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