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피자알볼로 아너스클럽,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800만원 전달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피자알볼로 아너스클럽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후원금 800만원을 전달했다.
 
피자알볼로 아너스클럽은 브랜드 내 매출 최상위권 매장으로 구성된 커뮤니티로, 현재 총 7개점(목동본점, 동탄1호점, 역삼직영점, 금천구청점, 대치직영점, 성정두정점, 동탄2호점)이 가입되어 있다.
 
이번 아너스클럽의 후원금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장애아동 지원사업, 환아 지원사업, 아동 학습비 지원사업 등 어린이들을 위한 사업에 사용됐다.
 
피자알볼로는 아너스클럽의 후원금 기부 활동 외에도 ‘원래 피자는 둥글고 나누는 거니까요’라는 슬로건 아래 배달업 종사자, 청년층 등 다양한 타깃을 대상으로 한 사회 공헌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피자알볼로 관계자는 “더 많은 이웃에게 작게나마 힘이 되고자 어린이 지원 사업을 위한 기부금을 전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삼양사, 편리미엄 시대 맞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삼양사(대표 송자량 부사장)는 편리미엄 트렌드에 맞춘 ‘큐원 홈메이드 믹스’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편리미엄은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합친 말로 소비자의 시간과 노력을 아껴주는 제품, 서비스를 선호하는 현상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이번에 출시한 비스킷믹스 3종은 플레인, 크림치즈맛, 버터갈릭맛 3종류로 파우치 포장으로 출시됐다. 이번 신제품은 물 또는 우유와 계란, 비스킷믹스를 섞어 반죽을 만든 후 6등분 해 약 12분간 에어프라이어로 구우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미국식 소프트 비스킷이 완성된다. 한 번에 먹기 좋은 크기로 간식, 디저트 뿐만 아니라 홈브런치, 홈파티 등 특별한 자리에도 잘 어울린다. 특히 이번 신제품 3종은 작년말 기준 대도시의 10가구 중 약 6가구가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보급이 확대된 에어프라이어를 이용해 간단히 조리할 수 있어 ‘편리미엄’을 추구하는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는 조리법이 간단할 뿐만 아니라 완성된 비스킷에 잼, 버터, 치즈 등을 토핑하거나 반죽 단계에서 추가 재료를 섞는 등 레시피 변형도 쉬워 자신만의 방식으로 조리법을 바꾸는 모디슈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