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 이근규의 건강밥상 이야기 - 철분이 시금치의 2배, 식탁위 명약 '깻잎'

URL복사

 

[푸드투데이 = 정리 홍성욱기자] 다양한 음식과 함께 먹을 수도 있고 생으로 먹으면 특유의 향이 매력적인 '깻잎'. 깻잎은 연중 사시사철 즐길 수 있어 식탁에 자주 오른다. 대표적으로 쌈으로 많이 먹고 무침이나 장아찌 등으로도 즐긴다. 철분이 시금치의 2배 이상이나 들어 있는 깻잎은 칼슘, 비타민A.C도 풍부한 영양가 높은 식재료다. 이번 시간에는 이근규 전 제천시장과 함께 청풍호 주변 깻잎밭을 찾았다. <편집자주>


진행자 : 사람이 좋다. 이근규 전 제천시장과 함께 깻잎 향기나는 밭에 나와있습니다. 


이근규 전 제천시장 :  안녕하세요. 청풍호 주변의 좋은 깻잎밭에서 함께 하고 있는데요. 청풍 출신 가수 한분이 와 계십니다. 조재권 가수 반갑습니다. 충북 노래방협회 김상철 회장도 같이 오셨네요. 김미영, 덕산댁도 반갑습니다. 방송인 박근수 선생도 오셨네요

깻잎 어때요?

 


박근수 방송인 : 너무 향이 좋아요. 우리 건강에 최고 잖아요.


이근규 전 시장 : 제천사람들은 좋은 깻잎과 청정한 곳에서 나온 음식들을 먹고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는 겁니다. 이곳에 와서 맑은하늘 풍경만 바라봐도 건강해지는 것 같죠?


진행자 : 아휴~ 당연하죠. 이 코로나가 제 곁에 오지 못하고 그냥 날아갈 것 같아요. 너무 공기도 좋은데다 깻잎도 이렇게 많이 잘 자랄수가 없어요. 


이근규 전 제천시장 : 선물로 드릴테니까 가져가셔서 깻잎 짱아치 잘 담그셔서 다음에 저도 맛좀 보여주세요. 요리 솜씨가 아주 대단하다고 들었습니다.


조재권 가수는 ‘청풍연가’를 통해서 ‘수몰민’들, 청풍호를 떠난 많은 분들의 애환을 잘 표현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제천의 자랑이고 청풍인들의 좋은 모델이에요.


조재권 가수 : 감사합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근규 전 시장 : 파이팅 하세요.


깻잎을 제일 잘 먹는 방법은 매운탕을 끓일 때 비린내를 깻잎을 넣으면 맛이 잡히더라고요. 또 깻잎 짱아치라고 하죠? 제가 여름이면 정말 좋아 하는 것 인데요. 깻잎을 간장에 고춧가루와 잘 버무려서 켜켜이 쌓아놓으면 자연적으로 좋은 발효식품이 되고...


진행자 : 그것을 살짝 찌기도 해야하죠.


이근규 전 제천시장 : 네. 그렇죠. 찌기도 해야 하죠. 사람들이 먹는 모든 음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물 입니다. 청풍호 주변의 맑은 물을 먹고 자란 ‘깻잎’. 이것은 진짜 기가 막히죠. 어때요?


진행자 : (깻잎 향을 맡으며) 흐읍~. 향이 기가 막혀요.

 


박근수 방송인 : 깻잎 짱아치 라던지 무쳐서 먹으면 맛있더라고요. 여러분들 깻잎 많이 드시고 건강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덕산댁 김미영 주부 : 네. 깻잎 김치도 맛있거든요. 어저께 양념해서 먹었더니 너무 맛있더라고요. 주위에 다 퍼줬더니 남은게 없어서 오늘 또 따고 있어요.


진행자 : 삼겹살 구워서 깻잎하고 상추하고 쪽파도 올려서 된장 조금 찍어서 싸서 먹으면 깻잎 향과 맛이 기가 막힐거에요.


조재권 가수 : 청풍호의 맑은 바람과 맑은 물을 먹고 자란 이 깻잎은 그냥 먹어도 맛있어요. 향이 정말 끝내줘요.


이근규 전 시장 : (조재권 가수에게) 싱어송 라이터 잖아요? ‘깻잎 사랑’ 이라는 노래를 만들어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조재권 가수 : “깻잎~깻잎~ 사랑~~” ㅎㅎㅎ, 한번 만들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이근규 전 시장 : 맑은 공기. 아름다운 풍광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청풍에서 자라난 깻잎을 따면서 기운과 맛을 느꼈는데요. 오늘은 특별히 청풍이 수몰되면서 만들어진 역사와 애환을 되살리면서 청풍 사람들을 격려하고 위로하는 ‘청풍연가’를 부른 조재권 가수와 함께 마무리 하고 있습니다.


김상철 충북노래방협회장 : 깻잎. 건강 웰빙식품으로 최고입니다.


진행자 : 코로나19 이겨내고 건강 대한민국 지키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