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식약처, "샐러드 구매 후 바로 섭취, 보관할 땐 냉장보관"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31일 채소 샐러드를 섭취할 때 세척 후에 먹어야 하는지, 유통기한은 얼마나 되는지 확인이 필요하며, 구입 즉시 바로 먹지 않는 경우 반드시 냉장 보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번 발표는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과 1인 가구 증가로 가정간편식인 샐러드의 소비가 늘어나고 있어 샐러드에 대한 소비자 취급현황과 안전성을 조사한 결과이다.

서울·경기지역 일반인 118명(연령: 20~40대)을 대상으로 ▲샐러드제품 구매 이유 ▲구매 장소 ▲세척문구 확인 여부 ▲구매 후 섭취시기 및 보관방법에 대해 조사한 결과, 샐러드 섭취 이유는 건강한 식습관(37.3%), 체중관리(21.3%), 간편한 식사(14.7%), 간식(14.7%), 맛있어서(10.7%) 순이었다. 구매 장소는 카페‧베이커리(57.3%), 대형마트(16.0%), 편의점(9.3%), 샐러드 전문점(9.3%) 등이었다.

세척문구 확인 여부는 다양한 포장 상태로 유통되는 샐러드는  세척 후 섭취해야 하는 농산물인 경우가 많음에도 불구하고 ‘세척문구’를 확인하지 않는 비율이 60%로 높게 나타났다.

보관방법은 구입상태 그대로 냉장보관(68.0%), 다른 용기에 담아 냉장보관(20.0%), 한 번 먹을 양만큼씩 냉장보관(9.3%), 하루 이내 소비 시, 상온에 방치한다(2.7%)는 의견도 있었다.
 
섭취까지 소요기간은 2일 이내(38.7%), 3일 이내(25.3%), 최대 7일까지 보관하여 섭취하는 경우도 무려 30.7%로 나타났다. 샐러드 유통기한이 보통 3~4일인 것을 감안해볼 때 유통기한이 지난 샐러드를 섭취하는 비율이 상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시중에 유통 중인 샐러드를 구입해 대장균과 황색포도상구균을 인위적으로 오염시켜 보관온도(4℃, 10℃, 25℃, 37℃)별로 증가 속도를 조사한 결과, 실온(25℃) 이상의 온도에서 두 세균수가 빠르게 증식한 반면, 냉장온도(4℃, 10℃)에서 대장균은 4~10일, 황색포도상구균은 2~3일 동안 증식이 억제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 관계자는 "건강한 샐러드 섭취를 위해 ‘세척문구’와 유통기한 등을 반드시 확인하는 한편, 구매 후에는 되도록 바로 섭취하고, 보관 시에는 냉장 보관할 것을 당부 드리며 앞으로도 식생활변화에 따라 소비가 증가하는 식품을 대상으로 안전성 연구를 계속해서 생활밀착형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농협, 소비자 편의성 제고한 세척수삼 신규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최근 코로나19로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면역력 증진에 효과가 좋고 소비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세척수삼 상품을 신규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농협 세척수삼은 식재예정지부터 수확 때까지 체계적으로 관리를 하고 있는 인삼농협이 수삼전용 세척기로 흙을 제거하여 공급하는 것으로, 소비자가 흙을 세척하는 작업을 생략할 수 있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소단량(150g)으로 구성돼 있어 1~2인 가구에게도 적합하다. 신규출시에 따라 농협은 세척수삼 홍보를 위해 29일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세척수삼 소비촉진 행사'를 개최했다. 소비촉진 행사에는 인삼농협 조합장과 농협경제지주 상무, 인삼특작부장 등이 참석했으며 소비촉진 퍼포먼스, 수삼주먹밥·수삼쉐이크·수삼슬라이스 등 수삼 간편요리 시식과 함께 요리 레시피를 고객들에게 나눠줬다. 세척수삼은 29일부터 농협하나로마트 양재, 수원, 창동, 고양, 성남, 용산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행사에 참석한 농협경제지주 임관빈 상무는 “이번에 출시한 세척수삼이 최근 코로나19로 면역력이 중요할 때 국민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을 주는 상품으로 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