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코로나19로 면역력 관심 증가...국내산 축산물 판매증대

최근 한 달간 축산물 매출액 전년 동월 대비 36.6% 증가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영향으로 가정식 식재료 소비가 증가하는 가운데 국내산 축산물의 소비 역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 됐다. 농협(이성희 회장)에서 자체적으로 분석한 농협 하나로마트의 지난달 18일부터 이달 17일까지 축산물 매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6.6%증가한 것으로 조사된 것이다.


특히 한우고기 매출액의 경우 올해 설 이후 6주간을 전년도 동 기간과 비교했을 때, 오프라인인 농협 하나로마트 직영점은 전년대비 30.2% 증가한 반면 온라인 채널인 농협몰은 94.1%가 증가해 온라인 매출 증가세가 두드러지는 경향도 보였다.

농협경제지주는 국내산 축산물 매출이 증가한 것은 모임, 회식 등의 자제로 외식은 감소했으나, 면역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국내산 축산물의 가치가 주목 받아 가정 내에서의 소비가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우수한 품질의 우리 축산물인 한우, 한돈, 닭, 오리, 우유, 계란 등은 공통적으로 우리 몸속의 항체나 면역세포들을 만드는 주재료인 단백질이 풍부하고, 비타민B1 등 각종 영양소와 우리 몸에서 만들지 못하는 필수 아미노산을 골고루 함유하고 있어 면역력 증진에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면역력 증진에 좋다는 벌꿀, 프로폴리스, 녹용에 대한 관심도 증대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김태환 축산경제 대표이사는“국내산 축산물과 함께 균형 잡힌 식사를 통한 면역력 증진으로 대한민국이 코로나19를 하루라도 빨리 극복해 내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농협, 소비자 편의성 제고한 세척수삼 신규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최근 코로나19로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면역력 증진에 효과가 좋고 소비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세척수삼 상품을 신규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농협 세척수삼은 식재예정지부터 수확 때까지 체계적으로 관리를 하고 있는 인삼농협이 수삼전용 세척기로 흙을 제거하여 공급하는 것으로, 소비자가 흙을 세척하는 작업을 생략할 수 있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소단량(150g)으로 구성돼 있어 1~2인 가구에게도 적합하다. 신규출시에 따라 농협은 세척수삼 홍보를 위해 29일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세척수삼 소비촉진 행사'를 개최했다. 소비촉진 행사에는 인삼농협 조합장과 농협경제지주 상무, 인삼특작부장 등이 참석했으며 소비촉진 퍼포먼스, 수삼주먹밥·수삼쉐이크·수삼슬라이스 등 수삼 간편요리 시식과 함께 요리 레시피를 고객들에게 나눠줬다. 세척수삼은 29일부터 농협하나로마트 양재, 수원, 창동, 고양, 성남, 용산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행사에 참석한 농협경제지주 임관빈 상무는 “이번에 출시한 세척수삼이 최근 코로나19로 면역력이 중요할 때 국민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을 주는 상품으로 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