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경상도

“아구야 나가자 오데로 세계로” 마산 아구데이 축제 성황


[푸드투데이 = 금교영기자]  경상남도 창원시(시장 안상수)는 지난 23일 마산합포구 오동동문화광장에서 열린 ‘제8회 아구데이 축제’가 성황리에 열렸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축제에는 안상수 창원시장, 윤한홍 국회의원, 김종대 창원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도시의원, 아구데이축제 위원회 관계자, 마산오동동통합상인회 회원, 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여했다.


아구는 바다생선 ‘아귀’의 경남지역 사투리로, 전국적으로 아귀찜 업소가 널리 퍼져 있지만 원조는 마산합포구로 알려져 있다.


창원시는 아구찜을 널리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2009년부터 해마다 아구데이 축제를 열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양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아직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잠시 주춤하는 것 같더니 일본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 한국에서의 추가 확진자 등으로 마음이 놓이지 않는 상태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방법이 없다.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야 한다. 언제 백신이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도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그때 가서도 역시 백신을 기다려야 한다. 계속되는 우한폐렴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우한폐렴이나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고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근육통의 감기와 유사한 증세에 고열과 호흡곤란 등이 심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