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대구시, 매주 수요일 ‘닭, 오리 먹는 날’ 지정 소비 촉진 앞장

URL복사

[푸드투데이=석기룡 기자]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23일 점심시간을 이용해 시청 구내식당에서 대구상공회의소, 농협중앙회 대구지역본부, 대구축협, 대한양계협회 대구 · 경북지역본부 및 한국외식업중앙회 대구시지회가 참가한 가운데 ‘닭고기 소비촉진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권영진 시장은 행사에 참가한 경제, 생산자 및 외식업단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진행하면서 “대구시는 매주 수요일을 닭, 오리 먹는 날로 정해 관련 축산물의 소비가 늘어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대구상공회의소와 농협중앙회 대구지역본부도 대구시의 닭, 오리 소비촉진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권 시장은 “고병원성 AI 조기 종식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대구시와 지역의 경제단체, 생산자 단체가 합심해 닭, 오리 소비촉진에 전력을 다하고 있으니 축산농가와 관련 외식업 종사자들도 용기를 잃지 말고 어려운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해 줄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일동후디스, 남성 활력 위한 ‘하이뮨 쏘팔코사놀’ 판매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일동후디스는 전립선 관리 및 지구력 증진을 위한 제품 ‘하이뮨 쏘팔코사놀’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하이뮨 쏘팔코사놀’은 프리미엄 건기식 브랜드 ‘하이뮨’에서 첫 론칭한 남성 건강기능식품으로 전립선 건강과 지친 남성의 활기찬 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설계했다. 전립선은 남성의 방광 바로 밑 요도가 시작되는 부분을 싸고 있는 기관으로, 나이가 들면서 크기가 커져 요도가 압박돼 다양한 배뇨 장애가 나타나게 되는데 이를 전립선 비대증이라고 한다. 과거에는 중년 남성질환으로 여겨졌지만 최근에는 젊은 층에서도 발병률이 증가하며 전립선 건강을 위한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다. 제품의 주원료인 ‘쏘팔메토’는 대서양 해안에서 자생하는 톱 야자나무의 일종이며 가뭄과 해충에 강하고 생명력이 강해 예로부터 북미 인디언들이 비뇨생식기 계통의 질병을 치료하기 위해 섭취했다고 전해지는 열매다. ‘쏘팔메토 열매 추출물’인 ‘로르산’은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인증한 전립선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능성 원료다. ‘하이뮨 쏘팔코사놀’은 전립선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쏘팔메토 열매추출물(로르산)의 1일 섭취 권장량인 70mg과 함께 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