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제주 속 작은 지구촌'...JDC 글로벌페스티벌 개최

14개 국가 음식.공예품소개, 프리마켓 운영...참가비.수익금 기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김한욱)는 오는 6일 오전 11시 제주대학교 아라캠퍼스 체육관에서 ‘JDC Global Festival(지구촌축제)’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통하지 않는 말도, 마음을 나누면 통한다’는 슬로건으로 도내 거주 외국인과 도민들 간의 소통을 위한 장으로 마련된다.


이번 행사는 외모와 언어가 서로 다른 사람들이 모여 자국의 문화를 소개하고, 함께 어울려 문화의 다양성과 인식의 차이를 인정함으로써 문화의 공존과 화합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개최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이전과는 달리 도내 외국인 커뮤니티와 단체들이 축제 기획에 직접 참여해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준비됐다.


이날 크리스마스 분위기의 행사장에는 14개 국가의 음식과 공예품이 소개되는 25여개의 세계문화관이 운영된다. 미트파이(뉴질랜드), 감비르(몽골), 룸피아(필리핀), 뱅쇼(프랑스), 쌀국수(베트남) 등을 저렴한 가격으로 맛볼 수 있고, 페루와 캐나다 등의 수공예품도 소개된다. 벨롱장, 소랑장 등 최근 제주에서 열리고 있는 프리마켓(Free Market)도 운영된다.


축제의 가장 흥미로운 부분인 외국인 장기자랑대회는 200만원의 상금이 걸린 가운데 11개 팀이 출전이 확정된 상태이며, 현장에서도 추가 접수할 수 있다.


또한 이날 행사에는 어린이를 위해 영어로 진행되는 놀이 프로그램과 게임도 진행될 예정이어서 어린이들도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유투브를 통한 영상편지, 버스킹 공연, 농구와 탁구 등 스포츠 게임 및 한국 민속놀이, 세계놀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행사장 곳곳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의 스포츠게임 참가비와 각 부스의 수익금 중 일부 금액은 도내 외국인 자선단체인 제주 퓨리재단을 통해 지역 보육원에 기부금으로 전달 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농협, 소비자 편의성 제고한 세척수삼 신규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최근 코로나19로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면역력 증진에 효과가 좋고 소비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세척수삼 상품을 신규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농협 세척수삼은 식재예정지부터 수확 때까지 체계적으로 관리를 하고 있는 인삼농협이 수삼전용 세척기로 흙을 제거하여 공급하는 것으로, 소비자가 흙을 세척하는 작업을 생략할 수 있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소단량(150g)으로 구성돼 있어 1~2인 가구에게도 적합하다. 신규출시에 따라 농협은 세척수삼 홍보를 위해 29일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세척수삼 소비촉진 행사'를 개최했다. 소비촉진 행사에는 인삼농협 조합장과 농협경제지주 상무, 인삼특작부장 등이 참석했으며 소비촉진 퍼포먼스, 수삼주먹밥·수삼쉐이크·수삼슬라이스 등 수삼 간편요리 시식과 함께 요리 레시피를 고객들에게 나눠줬다. 세척수삼은 29일부터 농협하나로마트 양재, 수원, 창동, 고양, 성남, 용산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행사에 참석한 농협경제지주 임관빈 상무는 “이번에 출시한 세척수삼이 최근 코로나19로 면역력이 중요할 때 국민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을 주는 상품으로 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