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식품

블랙빈티, '심콩심콩 이벤트' 실시...정기배송&할인 제공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동아오츠카(대표 양동영) 블랙빈티가 어버이날을 맞아 '마음을 전하는 심콩심콩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번 이벤트는 오는 12일까지 진행되며 참여 방법은 동아오츠카 인스타그램 또는 페이스북을 팔로우하고 부모님과 블랙빈티를 마셔야 하는 이유를 댓글로 작성하면 된다.


당첨자에게는 블랙빈티와 정기배송 할인 혜택을 선물하며, 당첨 결과는 13일 동아오츠카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권보경 블랙빈티 브랜드매니저는 "이번 이벤트는 건강음료를 즐겨 마시는 부모님들이 간편하고 맛있게 차 음료를 마실 수 있도록 마련한 선물 이벤트"라며 " 블랙빈티의 '마음을 전하는 심콩심콩 캠페인'은 올해 지속해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코로나19와 데카메론
시골을 배경으로 놀고 있는 손자의 동영상이 카카오 톡에 떴다. 거기가 어디냐고 물으니까 사돈이 사는 장호원 산골짜기 집이라고 한다. 수원에 있는 손자를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며느리가 친정으로 데려갔다고 한다. 갑자기 어릴 적 어머니와 할아버지 생각이 떠올랐다. 6.25 전쟁 시 우리 고향까지 점령한 북한군은 마을에 인민위원회를 조직하고 모두가 평등하게 잘 사는 세상을 만든다며 남한 사회를 북한체제로 바꾸고 있을 때였다. 당시 아버지는 경찰이고 삼촌은 군대에 갔다는 이유로 할아버지는 총살당할 날짜를 기다리고 있었다. 나는 갓 태어나 가계를 이을 유일한 핏줄로 할아버지는 나와 어머니를 깊은 산 속으로 피신시켰다. 당시 죽음을 앞 둔 할아버지나 스무 살 남짓한 어머니의 전쟁에 대한 심경은 어땠을까? 아들내외가 코로나로부터 자식을 지키기 위한 마음 씀씀이가 너무 고마웠다. 전쟁이든 질병이든 인간은 생명을 위협당하면 살기 위해서 자구책을 구하기 마련이다. 인간은 살아가면서 가끔 위기에 부닥치는데 위기를 모면하기도 하고 아니면 많은 피해를 입게 된다. 불행하게도 전쟁과 질병 등의 재난은 생사가 달린 문제인데도 개인으로서는 벗어날 별 뾰족한 수단이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