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연말정산 폭탄, 유통업계 불똥 튀나

URL복사

소비심리 얼어붙어 백화점·대형마트 등 매출 역신장 기록



‘13월의 월급이라고 불리던 연말정산 환급금이 크게 줄거나 오히려 세금을 내야 하는 사례가 잇따르면서 유통업계도 비상이 걸렸다.

 

지난해 신년 세일에서 신장세를 보였던 롯데백화점의 매출은 작년 대비 겨우 0.5% 늘어났고 현대백화점과 신세계백화점은 각각 1.4%, 1.1% 증가했다. 지난해 신년세일에서는 롯데가 7.2%, 현대와 신세계가 각각 6.1%, 3.8% 매출이 올랐었다.

 

대형마트의 성적표는 더 초라하다. 홈플러스는 연말정산이 시작된 지난 15일부터 21일까지 일주일간 전사 매출이전년 동기 대비 -18.7% 역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과일이 -19.0%, 채소 -4.1%, 건식 -15.8%, 축산 -19.2%, 수산 -17.8%, 간편조리 -4.8%, ·주류 -16.5%, 가공식품 -45.8%를 기록했다.


이마트 역시 지난 1일부터 20일까지 매출을 집계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1.3% 늘어났을 뿐이다. 특히 가공식품은 10.6%나 급감했고 생활용품과 패션상품도 각각 3.1%, 6.8% 감소했다.

 

김태홍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23월에 연말정산에 따른 환급이 발생하는 점을 고려하면 연말정산 결과가 설 연휴의 소비 심리를 상당 부분 좌우한다고 볼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는 연말정산 부담이 작용할 경우 설 연휴 특수 역시 기대치에 못 미칠 수 있어 1분기 유통업 전망에 부정적 요인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유통업계 한 관계자는 설 연휴와 신학기는 유통업계의 대목인데 이 특수가 실종될까봐 노심초사라면서 이에 따라 외식·식품업계는 각종 할인혜택을 내걸거나 중·저가형 설 선물 세트를 대거 출시하는 등 소비촉진 방안을 내놓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1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천호엔케어, 성장기 어린이 위한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천호엔케어(대표 손동일)가 성장기 어린이를 위한 건강식품 ‘하루활력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은 뉴질랜드산 녹용과 국내산 홍삼을 담은 스틱 젤리 형태로 1포 당 300mg의 녹용을 함유했다. 뉴질랜드 정부의 엄격한 관리하에 자란 녹용만을 엄선했으며, 녹용의 끝 부분인 팁, 분골부터 상대, 중대, 하대까지 포함한 녹용 전지를 통째로 담았다. 홍삼 또한 강원인삼협동조합에서 100% 계약수급한 강원도산 6년근 홍삼만을 원료로 사용해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다. 천호엔케어만의 자체 홍삼농축기술인 STT공법으로 6번 추출, 2번 농축 3번 숙성하여 홍삼의 맛과 영양을 살렸다. 이밖에 대보추출농축액, 비타민B군, 자일리톨 등 꼼꼼하게 선택한 22가지 원료를 배합했다. 천호엔케어의 ‘하루활력 튼튼쑥쑥 녹용홍삼 스틱’은 골드키위맛으로 녹용과 홍삼맛이 익숙하지 않은 어린이들도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말랑말랑한 젤리 스틱으로 출시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간식처럼 즐길 수 있다. 천호엔케어 관계자는 “성장기 어린이들이 맛있고 간편하게 건강관리를 할 수 있도록 출시된 제품”이라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