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역본부, 동물용의약품 자율점검 모범업체 선정

8개 업체, 자발적 품질 개선 독려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김정희, 이하 검역본부)는 2023년 동물용의약품등 제조·수입업체 자율점검제(이하 자율점검제) 모범업체 시상식을 28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평가대상은 동물용 의약(외)품 제조, 수입, 의료기기 등 관련분야 업체로, 품질개선을 위한 노력을 단계적*으로 구분하고 평가를 통해 최우수 3개 업체와 우수 5개 업체를 선정했다.

 

검역본부는 최종 선정된 최우수 및 우수업체*에 각각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과 농림축산검역본부장상 및 포상금을 수여해 업계의 노력을 격려했다. 

 

특히 동물용의약품 업체의 자발적인 품질관리를 위해 2005년부터 동물용의약품등 제조·수입업체 자율점검제를 통해 품질관리 모범업체를 선정하여 시상해왔다.

 

김정희 검역본부장은 “우리나라 동물용의약품 업계가 자율관리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 소통하고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