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업계는지금]이른더위에 편의점 얼음컵.빙수 매출 고공행진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예년보다 빨리 시작된 무더위로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얼음과 매출이 오르고 빙수도 다양한 제품이 나오고 있다. 23일 편의점 CU에 따르면 이달 23일까지 빙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1.4% 늘었다. 이에 따라 가성비 빙수의 수요가 늘고 있다.

 

GS25는 예년보다 2주 앞당긴 지난달 19일 차별화 빙수 상품 '춘식이딸기빙수'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편의점 상품 전략과 비전을 공유하는 'GS25 상품 트렌드 전시회 2023'에서 가맹 경영주, 임직원들에게 올해 히트 예감 상품 1위에 꼽히는 등 가장 큰 주목을 받은 상품이다.

 

딸기 과육, 딸기 시럽, 딸기빙수믹스, 우유빙수믹스 등을 차례로 쌓은 4단으로 구성됐고, 우유의 고소함과 딸기의 상큼하고 달콤한 맛의 조화가 특징이다. 일반 빙수보다 더 곱게 간 얼음을 활용하는 등 특수 제조 방식이 적용돼 냉동고에서 즉시 꺼내 먹어도 부드러운 식감을 느낄 수 있다.

CU는 예년보다 보름가량 빠른 이날 '청도홍시빙수'를 선보였다. 청도홍시빙수는 청도산 홍시를 활용한 프리미엄 빙수로, 최상단에 홍시 퓨레 시럽을 배치해 달콤한 맛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그 아래로 홍시 과즙을 넣고 곱게 간 얼음 알갱이와 부드러운 식감의 우유 얼음이 2단과 3단으로 쌓인 구조가 특징이다.

 

세븐일레븐은 지난달 '세부 망고빙수'를 단독 출시했다. 망고과육과 퓨레가 함유된 상품으로 여기에 우유빙수가 혼합돼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이 특징이다. 또 세븐일레븐은 2021년 선보인 베트스셀러 '제주우유빙수설'을 다음 달 리뉴얼 출시할 예정이다.

얼음컵의 매출도 크게 늘어나고 있다. 이달 1월부터 20일까지 이마트24의 얼음컵 매출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38% 상승했다. 업계 관계자는 "5월 한낮의 기온이 25도 이상 오르는 이상고온과 올여름 물가 폭염특보가 예상되면서 빙수류와 얼음컵 매출 증가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