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대상,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표준 ISO 인증 획득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이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표준 ‘ISO 37301’ 인증을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대상은 지난 5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표준 ‘ISO 37301‘ 인증 수여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대상 임정배 대표이사, 한국준법진흥원 황인학 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대상㈜에 준법경영시스템 인증서가 전달됐다. 


‘ISO 37301’ 인증은 지난 2021년 4월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제정한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표준으로, 조직의 효과적인 준법경영시스템을 구축·이행하기 위한 요구사항을 규정하고 이에 따른 지침을 제공한다.


대상은 이번 인증을 통해 준법경영 의지를 대외적으로 표명하고 ▲준법 리스크 평가 ▲인사 관련 준법 절차 도입 ▲준법 교육 실시 ▲준법 기능의 독립성 확보 ▲내부고발 제도 및 내부 조사 절차 수립 등 대상㈜ 준법경영시스템 관리체계의 실효성을 입증했다.


향후 대상은 ESG 경영에 대한 대외적 요구에 발맞춰 글로벌 수준의 준법경영 절차를 성실히 이행하고, 인권보호·품질·공정거래·부패방지 관련 방침 표명을 통해 전사 차원의 준법 문화를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대상 임정배 대표이사는 “‘ISO 37301’ 인증을 통해 대상㈜의 준법경영시스템이 국제적으로 인정받게 됐다”며 “준법경영에 앞장서는 글로벌 식품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앞으로도 관련 관리체계 도입과 절차 이행에 충실할 것”이라고 말했다. 
 

5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열린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표준 ‘ISO 37301‘ 인증 수여식에서 대상㈜ 임정배 대표이사와 한국준법진흥원 황인학 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풀무원, 36겹 크로와상 엣지로 마지막 한 입까지 바삭한 ‘크로엣지 피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피자의 끝부분인 ‘엣지’를 차별화하여 냉동피자 시장에서 혁신을 이뤄낸 풀무원이 또 한차례 ‘엣지혁명’을 불러올 신제품을 선보인다. 풀무원식품(대표 김진홍)은 큼직한 토핑에 36겹 크로와상 엣지로 바삭하고 고소한 풍미를 극대화한 프리미엄 냉동피자 ‘크로엣지 피자’ 3종(미트칠리 토마토, 콰트로치즈 웨지포테이토, 스위트 애플크럼블)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크로엣지 피자’의 가장 큰 특징은 ‘크로엣지’로 이는 프랑스 대표 빵 ‘크로와상(크루아상)’과 피자의 끝부분 ‘엣지’의 합성어다. 크로와상은 외식 피자에서 도우 옵션으로 이미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또 MZ세대 인기 먹거리로 자리 잡으며 ‘크로플(크로와상+와플)’, ‘크로핀(크로와상+머핀)’ 등 다양한 디저트 메뉴로 활용되고 있다. 풀무원은 이렇듯 최근 먹거리 트렌드를 충실히 반영하는 것은 물론, 냉동피자 스타일을 디저트·베이커리류까지 확장해 다양한 TPO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빵 반죽을 밀고 접는 과정을 수차례 반복하여 만들어진 36겹 크로엣지는 반죽 사이사이 공기층을 형성해 바삭한 식감을 낸다. 도우 전체가 크로와상 베이스인데다 바삭한 엣지가 있어 누구나 마지막 한 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