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남도, 수산물 생산 4조원 달성...2023년 양식 전망 제시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가 전국 제1의 수산도로서 연간 수산물 생산 4조 원 목표 달성을 위해 생산과 소비 현황 분석을 통한 미래 정책대안 마련에 적극 나서고 있다. 2021년 전남 수산물 생산액은 3조 1천억 원 규모다.

 

도와 한국해양수산개발원(이하 KMI)은 5일 전남 수산인 등 9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 전남 수산관측 전망대회를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수산관측 전망대회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준석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 김종덕 한국해양수산개발원장, 이광일․박원종 도의원, 지구별 수협장, 수산 관련 단체와 수산 현장에서 어촌을 이끌어가는 전남지역 어촌지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해양수산 주요업무’와 수산물 생산 4조 원 달성을 위한 ‘전남 10대 핵심 품종 산업화’를 발표했다.

 

전남 수산관측 전망대회는 2019년 첫 출발해 올해 2회째다. 전국단위의 ‘해양수산 전망대회’ 중 전국 최대인 전남수산의 중요성을 인식해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전남 주요 수산물의 생산과 소비, 유통부분을 전남도해양수산과학원과 한국해양수산개발원이 관측․분석해 이뤄졌다.

KMI는 전남지역 주요 양식품목인 김‧미역 등 해조류, 전복 등 패류, 광어‧뱀장어 등 어류 산업의 최근 현황과 2022년 수급 동향 분석 및 2023년 양식 전망을 제시했다.

 

김영록 지사는 “전국 수산물의 59%를 생산하는 전남에서 제2회 수산관측 전망대회가 열리는 것은 뜻깊은 일로, 수산업의 현재를 명쾌하게 진단하고, 좋은 미래 정책대안을 많이 제시해주길 바란다”며 “전국 제1의 수산도로서, 어업인과 함께 수산물 생산 4조 원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SPC 배스킨라빈스, 직접 제조하는 ‘벨지안 와플콘’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배스킨라빈스가 매장에서 직접 제조해 아이스크림을 콘 끝까지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벨지안 와플콘’을 22일 정식 출시한다. ‘벨지안 와플콘’은 벨기에 리에주(Liege) 지역의 정통 스타일 와플 맛을 그대로 구현한 와플콘으로, 진한 버터 풍미와 브라운 슈가 시럽의 달콤함까지 더해져 아이스크림과 완벽한 맛의 조화를 이룬다. 배스킨라빈스는 지난 달 일부 매장에서 선출시한 ‘벨지안 와플콘’을 특화매장 9곳, 수도권 일부 매장 35곳 등 총 44개 매장에서 만날 수 있도록 판매처를 대폭 확대해 선보인다. 배스킨라빈스는 신제품 정식 출시를 기념해 매일 오후 1시, 6시에 갓 구운 따뜻한 와플콘을 맛볼 수 있는 ‘와플콘 타임’을 운영한다. 매장 가득 고소한 와플 향기가 후각을 자극하고, 와플콘을 굽는 과정을 직접 볼 수 있는 ‘와플콘 타임’은 소비자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와플콘이 구워지는 시간에 맞춰 매일 두 번 울리는 알람도 재미와 즐거움을 추구하는 MZ세대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한편, 배스킨라빈스는 오는 22일부터 30일까지 벨지안 와플콘 싱글레귤러 1+1 혜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또, 벨지안 와플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