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부산서 3년만에 수제맥주축제 연다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부산 벡스코(대표 이태식)는 2022 부산수제맥주페스티벌을 오는 8월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벡스코 야외광장에서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지난 2019년에 이어 3년만에 열리는 이번 축제는 수제맥주와 푸드트럭,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를 한자리에서 마련된다.

 

특히 감성축제에 걸맞게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가 준비돼 벡스코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 및 시민들에게 색다른 추억을 안겨줄 예정이다. 무대에서는 매직쇼, 재즈댄스, 밴드공연 등 다채로운 공연과 객석 주변에서는 디제잉과 버스킹 공연이 함께 열려 방문객들에게 잊지 못할 경험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의 추억을 오랫동안 간직하게 할 ‘추억의 카페 051 감성사진관’과 플리마켓도 진행한다, 많은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드레스 코드’와 ‘SNS 이벤트’등 대시민 이벤트를 통하여 수제맥주와 푸드 무료 이용권도 제공할 예정이다.

 

부산을 대표하는 수제맥주 업체들도 대거 준비중이다. 갈매기브루잉, 고릴라, 툼브로이, 와일드웨이브 등과 전국의 브루어리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또한 시원한 수제맥주와 함께 즐길 푸드 페어링을 위한 다양한 푸드트럭과 안주류 부스도 운영된다. 올해는 가족단위 방문객과 술을 즐기지 못하는 시민들을 위하여 ‘카페051’의 커피 음료 특별 부스도 운영될 예정이다.

 

벡스코 축제 관계자는 “수제맥주메카 부산에서 성장 가능성이 있는 수제맥주 업체 및 중소상공인에게는 판로 확대의 기회를 제공하고, 시민들에게는 부산 수제맥주의 매력을 알리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원F&B, 50년 수산물 노하우 담은 가정간편식 ‘간편요리 KIT’ 2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가 50년 수산물 전문 노하우를 담은 가정간편식(HMR) ‘간편요리 KIT’ 신제품 2종(골뱅이 비빔면, 골뱅이 알리오올리오 파스타)을 출시했다. ‘간편요리 KIT’는 꼬막, 골뱅이 등 손질하기 까다롭고 보관이 어려운 수산물을 고온 처리 공법으로 열처리해 수산 원물의 맛과 식감은 살리고 비린내를 제거한 수산물 HMR 제품이다. 각종 부재료와 양념 등이 함께 들어있어 복잡한 조리 과정 없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신제품 ‘간편요리 KIT’ 2종은 골뱅이와 어울리는 면 요리를 즐길 수 있는 밀키트형 제품이다. ‘골뱅이 비빔면’은 쫄깃한 골뱅이와 라면 사리, 특제 양념소스 등이 동봉되어 있어 간편하게 비벼 먹을 수 있다. ‘골뱅이 알리오올리오 파스타’는 마늘과 올리브 오일로 풍미를 더한 양념소스와 골뱅이, 이탈리아풍 스파게티면, 홍고추, 버섯 등이 들어있어 전문점 수준의 맛을 그대로 재현했다. ‘간편요리 KIT’ 2종은 취향에 따라 양파, 오이, 고추 등 다양한 부재료를 추가해 더욱 푸짐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상온 보관이 가능하고 파우치 봉투에 담겨 간식이나 안주 등으로 언제 어디서나 활용하기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