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남도장터, 농수축산물 최대 30% 깜짝 할인이벤트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는 ‘2022-2023 전남 방문의 해’를 기념해 오는 30일까지 도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jnmall.kr)’에서 농수축산물 최대 30% 깜짝 할인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전남의 멋과 맛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이번 이벤트는 물가가 급등하면서 침체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됬고 남도장터에 접속하면 농축산물을 최대 1만 원 범위에서 20% 할인하는 쿠폰을 지급한다. 27일 이전까지 1인 1매씩 받을 수 있고, 30일까지 추가로 한번 더 혜택을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남도장터 신규가입 회원 대상 적립금 1천 원 지급, 지역 어르신이 생산한 김치, 김부각, 된장 등 노인 일자리 생산품 30% 특별할인전 ‘은빛장터’, 유기농산물·매실 기획전 20% 할인 등 다채로운 행사를 동시에 펼치고 있다.

 

강하춘 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최근 물가 상승으로 소비심리가 크게 위축되고 있다”며 “소비자가 싸고 질 좋은 물건을 구입하고, 농어가의 소득이 증대되도록 적극적인 판촉행사를 열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도장터는 지난 5월 말 기준 전남지역 1천757개 업체가 입점해 2만 8천206개 농수축산물과 가공식품을 판매하고 있다.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커머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경매 등 다양한 유통경로로 농·어가 소득증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한국형 채식 즐겨요” 오뚜기X두수고방, ‘두수고방 컵밥·죽’ 8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가 전통 채식 레스토랑 ‘두수고방’과 함께 채식 재료만을 사용한 제품을 선보인다. 최근 건강 트렌드 확대와 레스토랑 간편식(RMR) 성장에 따라, 채식 전문점과의 협업을 통해 컵밥과 죽을 RMR로 재탄생시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오뚜기는 이번 협업을 통해, 팥, 들깨, 버섯 등 다양한 원료를 활용해 한식의 장점을 살린 한국형 채식 스타일의 ‘두수고방 컵밥(4종)·죽(4종)’ 8종을 준비했다. 경기 수원시 앨리웨이 광교에 위치한 ‘두수고방’은 사찰음식의 대가인 정관 스님 제자인 오경순 셰프가 운영하는 채식 레스토랑으로, 오뚜기 두수고방 컵밥·죽 메뉴 개발에 함께 참여하여 두수고방의 맛과 가치를 담은 제품을 만들어냈다. 우선, 두수고방 죽 4종은 ▲수수팥범벅 ▲들깨버섯죽 ▲된장보리죽 ▲흑임자죽으로, ‘수수팥범벅’은 잘 삶은 팥과 수수, 찹쌀이 어우러진 진한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다양한 버섯을 넣은 ‘들깨버섯죽’은 버섯만의 고유한 감칠맛을 살리고 들깨의 고소함을 더했으며, ‘된장보리죽’은 구수한 풍미의 된장 국물에 근대와 보리, 뿌리야채를 넣어 식감을 살렸다. ‘흑임자죽’은 검은깨의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즐길 수